인텔, 3D 변환 리얼센스 라이다 카메라 ‘L515’ 공개
상태바
인텔, 3D 변환 리얼센스 라이다 카메라 ‘L515’ 공개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12.13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인텔이 초당 수백만 개의 심도점을 포착하는 초소형 고해상도 라이다(LiDAR, Light Detection And Ranging) 인텔 리얼센스(Intel RealSense) 라이다 카메라 L515를 공개했다.

 

인텔 리얼센스 라이다 카메라 L515

L515는 스마트 기기에 라이다를 통합해 현실을 3D로 인식하는 기술을 사용하며, 내부에 비전 프로세서를 탑재해 모션 블러 결점을 줄이고, 광자에서 심도로 변환하는 지연 시간(Latency)을 감소시켰다.

인텔 리얼센스 기술 심도 전문가들이 개발한 솔리드 스테이트 라이다 기술이 적용된 L515가 초당 2300만 개의 정확한 심도점을 생성해 높은 심도 품질을 만든다. 지원 범위 0.25~9m내에서 지속적으로 높은 정확도를 제공하며, 초당 30프레임에서의 심도 해상도는 1024×768이다.

또 하나의 차별점은 첨단 소형 MEMS(Micro-electro-mechanical System) 미러로 현장을 스캔하기 때문에, 레이저 펄스 전력을 줄여 전력 소비 효율을 높여준다. 3.5와트 미만의 전력을 소비해 배터리 수명이 긴 휴대장치에 쉽게 장착할 수 있으며, 한계 수명 동안 캘리브레이션 없이 정확한 심도를 제공한다.

 

인텔 리얼센스 라이다 카메라 L515로 촬영한 RGB 이미지(좌)와 심도 이미지(우)

가속도계, 자이로스코프, FHD RGB 비디오 카메라도 함께 갖췄으며, 인텔 리얼센스 장치의 전체 포트폴리오와 동일한 오픈 소스 인텔 리얼센스 SDK 2.0을 사용한다. L515는 3D 스캐닝, 의료, 소매, 로봇 공학 등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에 적용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