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스마트폰 보유율 90% 돌파
상태바
국내 스마트폰 보유율 90% 돌파
  • 선연수 기자
  • 승인 2020.01.31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가 국내 스마트폰 보유율이 2018년 89.4%에서 2019년 91.1%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최근 5년간 개인 매체 보유율 (자료:방통위)

방통위의 '2019 방송매체 이용행태조사'에 따르면, 스마트폰의 필수매체로서의 중요도가 2018년 57.2%에서 63.0%로 증가했으며, 이에 반해 TV의 중요도는 37.3%에서 32.3%로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개인화를 대변하는 스마트폰의 보유율은 60대의 경우 2018년 80.3%에서 2019년 85.4%로, 70대는 2018년 37.8%에서 39.7%로 비교적 높은 증가율을 나타냈다. 고령층으로의 스마트폰 영향력이 확대된 것으로 해석된다.

개인 모바일 기기 보유율이 늘어나면서, 온라인동영상제공 서비스(OTT)의 이용률 또한 2018년 42.7%에서 52%로 상승했다. 주1회 이상 OTT 시청빈도 또한 95.5%로, 전년 88.8% 대비 6.7% 증가했다.

OTT를 시청하는 기기의 활용 비율은 스마트폰이 91.6%로 가장 높으며, 뒤이어 TV 수상기가 5.4%, 노트북이 5.2%를 기록했다. 시청을 위해 이용한 서비스는 유튜브가 47.8%로 제일 많았으며, 페이스북이 9.9%, 네이버가 6.1%, 넷플릭스가 4.9%로 뒤를 이었다.

이번 조사는 전국 3945가구에 거주하는 만 13세 이상의 남녀 6375명을 대상으로, 2019년 6월 3일부터 8월 9일까지 가구방문 면접조사 방식으로 진행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