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주행차 경진대회서 코딩 실력 뽐낸 학생들
상태바
자율주행차 경진대회서 코딩 실력 뽐낸 학생들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12.23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현대모비스가 지난 21일 인천시 하늘고등학교에서 ‘청소년 공학리더 자율주행차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특수 제작한 모형 자율주행차가 신호등과 보행자를 인식하고 스스로 운행, 정차할 수 있도록 알고리즘을 학생들이 직접 제작한다.

 

전국 8개 고등학교에서 16팀이 참가한 이번 대회는 자율주행과 같은 미래차 소프트웨어 분야의 우수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열렸다. 참가팀들은 지난 6월부터 배운 소프트웨어 실력을 통해 자율주행차 코딩 실력을 겨뤘다. 경진대회는 특수 제작한 모형 자율주행차가 신호등과 보행자를 인식해 스스로 운행하고 정차하도록 하는 소프트웨어 알고리즘을 학생들이 직접 제작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대회의 우승은 경기도 통진고등학교 A.I. ral팀이 차지했으며, 대상, 최우수상을 비롯해 본선에 오른 총 다섯팀에 상금과 상장이 수여됐다. 본선에 오른 학생들에게는 전담 논문 지도교사와 자문교수단이 배정되고, 내년 가을 한국공학한림원이 발간하는 학술지에 학생들의 논문이 게재될 예정이다.

청소년 공학리더로 선정된 학생들은 코딩을 익히는데 그치지 않고 지역아동센터 초등학생들과 과학수업을 진행하는 주니어 공학교실의 일일교사로 참여해 지식을 나누기도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