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카카오모빌리티, 5G 스마트 교통 협력
상태바
LG유플러스-카카오모빌리티, 5G 스마트 교통 협력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09.16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소방차·응급차가 긴급 출동하자, 해당 경로를 따라 교차로 신호들이 줄줄이 녹색불로 점등한다. 자동차는 운전자가 신호등을 발견하지 못하더라도 신호에 따라 정지한다. 빠른 경로 이행를 통한 골든타임 확보, 교통안전뿐만 아니라, 차량들의 현재위치와 목적지 정보를 통해 교통체증을 막아준다.

 

 

LG유플러스와 카카오모빌리티가 ‘5G 기반 미래 스마트 교통 분야 서비스’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양사는 이르면 이달 중 차별화된 미래 스마트 교통 서비스 발굴을 위한 공동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한다. LG유플러스의 디바이스, 통신, 유지보수 등이 융합된 서비스·인프라 개발, 상호 기술 지원과 함께 카카오모빌리티의 사용자 맞춤 서비스 플랫폼 개발, 정보 제공·기술 협력의 시너지를 극대화시켜나갈 계획이다.

또한, ‘19년도 ‘차세대 지능형 교통체계(C-ITS)’ 공동 사업 추진을 위해서도 힘을 모은다. 울산과 광주와 같이 시범 실증 지역으로 지정된 지방자치단체와의 협력을 위해 경쟁력 있는 서비스 발굴, 차별적 제반 설비 공급 등의 사업 추진 사항을 상호 협의해 나갈 예정이다. 빅데이터에 기반한 교통 공유 플랫폼과 5G 기반 교통 솔루션 구현을 위한 협력도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