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베이스, 초당 1억 건 데이터 처리하는 ‘마크베이스 v6.0’ 출시
상태바
마크베이스, 초당 1억 건 데이터 처리하는 ‘마크베이스 v6.0’ 출시
  • 김경한 기자
  • 승인 2020.03.24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 X 분야서 기존 대비 최대 3배의 디스크 압축률 제공

[테크월드=김경한 기자] 마크베이스(Machbase)가 스마트 X 환경의 산업용 IoT 기기에서 발생하는 초대용량 센서 데이터의 실시간 처리를 지원하는 시계열 DBMS ‘마크베이스(MACHBASE) v6.0’을 발표했다. 

마크베이스 V6.0_개요

시계열 DBMS는 일정 시간을 주기로 생성되는 시계열 데이터 처리를 위한 특수 목적용 DBMS로, 글로벌 트렌드로 자리잡은 스마트공장, 스마트시티, 스마트그리드 등 ‘스마트 X’ 분야의 핵심 기술로 주목받고 있다. 마크베이스 관계자는 “시계열 DBMS가 전통적인 RDBMS와 빅데이터 솔루션으로는 불가능했던 ‘산업용 IoT 기기로부터 쏟아지는 초당 수십 만에서 수백만 건의 센서 데이터 처리’의 해법을 제시하는 최적의 솔루션으로 평가받고 있다”고 말했다. 

시계열 DBMS ‘마크베이스’는 2019년 11월 글로벌 공인 인증기관인 TPC가 실시한 TPCx-IoT 분야 테스트에서 뛰어난 성능으로 글로벌 기업들을 제치고 1위에 오르며 국제 표준으로 등재된 바 있다. 

마크베이스의 빠른 성능은 초당 수 백만 건에 달하는 대용량 데이터의 실시간 입력과 조회를 위해 태그(센서)와 시간 기준 인덱스 구성과 고효율의 압축 기술을 채택한 데 있다. 마크베이스의 가장 큰 특징은 IoT 센서 데이터를 고속으로 처리하는 것으로, 일반 서버급 환경에서도 초당 수백만 건의 데이터를 저장과 동시에 분석할 수 있다. 주요 고객으로는 두산공작기계, 삼성전자, 현대중공업, 현대위아, 한국콜마, 한솔넥스지, LS글로벌, POSCO 등이 있다. 

IoT 분야 DBMS 성능 세계 1위 획득(‘19.11.11.) 관련 자료
IoT 분야 DBMS 성능 세계 1위 획득(‘19.11.11.) 관련 자료

이번에 선보인 ‘마크베이스 v6.0’ 역시 데이터 압축의 획기적인 개선과 증분 백업 추가 등 기존 강점을 더욱 강화해 올해 수립한 성능 목표인 ‘초당 최대 1억 건의 데이터 저장, 분석, 활용’에 도전하는 한편, 성능 문제를 겪고 있는 고객들이 서비스 중단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가용성 측면의 기능도 새롭게 추가했다. 

‘마크베이스 v6.0’의 가장 눈에 띄는 기능 개선은 성능, 비용과 관련된 디스크 사용량 최소화를 위한 태그 테이블(Tag Table) 압축 기능이다. 태그 테이블 압축 효율을 향상함으로써 기존 대비 최대 3배로 디스크를 압축할 수 있다. 증분 백업 방식도 추가해 마지막 백업 이후 발생한 데이터에 대해서만 백업할 수 있어 백업 시간과 저장 공간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게 됐다. 이는 데이터베이스 전체, 태그, 로그, 테이블 모두에 적용할 수 있다. 

또한 고객이 필요로 하는 DBMS의 가용성 보장이 필요하다는 판단 하에 클러스터 환경에서 자동 복구(Fail-over)가 가능하도록 다중 연결 지원을 추가했다. 서버 장애 등을 포함한 다양한 원인으로 접속 서버와의 연결이 끊어질 경우, 기 설정해 놓은 다른 서버로 접속해 이전 서버에서 수행 중이던 질의문 상태를 복원할 수 있다.  

김성진 대표는 마크베이스 6.0 개발 배경에 대해 “불과 얼마 전까지만 해도 초당 수만 또는 수십만 건에 달하는 센서 데이터 처리를 필요로 하는 스마트 공장이 그다지 흔하지 않았지만, 올해 들면서 초당 7000만 건 이상의 데이터 처리를 필요로 하는 기업도 생겨나는 등 산업용 IoT 환경에서 처리해야 하는 센서 데이터의 양은 폭증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마크베이스가 이런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자신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