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심, 저전력 ‘에센셜 아날로그’ 솔루션 3종 출시
상태바
맥심, 저전력 ‘에센셜 아날로그’ 솔루션 3종 출시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11.06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맥심 인터그레이티드(이하 맥심)가 에센셜 아날로그 솔루션으로 전압 레퍼런스 IC ‘MAX6078A’, 나노파워 수퍼바이저 ‘MAX16155’, 그리고 전압 모니터·리셋 IC ‘MAX16160’을 출시했다.

 

MAX6078A 전압 레퍼런스 IC는 배터리 전력이 여유롭지 않아도 정밀한 전압기준으로 산업 수준의 정확성을 유지한다. 초기 정확성은 ±0.04%로, 이는 경쟁품 대비 20% 이상 높은 정확도를 나타낸다. 대기 전류는 15µA로, 배터리 구동식 시스템과 에너지 하베스팅 시스템에 측정 정확성을 높여주며, 경쟁품 대비 6.6분의 1의 전류로 작동하고, 크기는 1.458×1.288mm로 58% 더 작은 크기를 가진다.

MAX16155 나노파워 수퍼바이저는 일반적인 전류 소비량이 400nA로, 경쟁 솔루션에 이용되는 공급 전류의 4%만으로도 시스템을 안정적으로 보호할 수 있다. 저전력 휴대용 디바이스는 저전압 고장에 대한 시스템 레일을 모니터링하고, 워치독 타이머로 고장 감지 시 시스템을 리셋해 정전이나 코드 오류로부터 시스템을 보호한다.

MAX16160는 VCC 전원 레일이 필요 없는 4채널 전압 모니터·리셋 IC다. 레일 중 하나라도 1V가 넘으면, VCC 레일 없이도 저전력 리셋을 수행할 수 있다. MAX16160는 출력을 낮게 유지해, 다중 전원 시스템에서 안정적인 시동·연속 구동을 시행하고, ‘무전력 전력 가동’ 방식을 통해 시스템 상태 확인의 실패를 방지하고 설계자들의 파워 레일 시동 순서 설정 부담을 덜어준다.

이는 클라우드 인프라, 사물인터넷(IoT), 에지 인텔리전스, 온디바이스 AI는 물론 소비자, 통신, 산업, 의료 스마트 애플리케이션에 전력 효율성, 안정적인 보호, 측정 정밀도, 탁월한 연결성 등 우수한 성능을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