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심, MAX16923로 차량 디스플레이 개수 늘린다
상태바
맥심, MAX16923로 차량 디스플레이 개수 늘린다
  • 선연수 기자
  • 승인 2020.01.07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코리아(이하 맥심)가 4출력 자동차 디스플레이 전력관리 집적회로(IC) ‘MAX16923’을 출시했다.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trategy Analytics) 오토모티브 인포테인먼트 텔레매틱스 서비스 부문 그렉 바시흐(Greg Basich) 이사는 “차량에 탑재되는 디스플레이 수와 크기가 늘어나고 있으며, 일부 프리미엄 수준의 차량은 10여개의 디스플레이를 장착할 수도 있다. 설계자는 제한된 차량 내부 공간에서 전자 기기가 계속 늘어나는 상황을 해결해야 한다”고 분석했다.

맥심의 MAX16923는 차량 내에 더 많은 디스플레이를 탑재할 수 있도록 돕는다. 4개의 파워레일과 함께 IC 하나에 고전압·저전압 벅 컨버터, 고전압·저전압 LDO, 전자파간섭(EMI) 완화, 워치독 타이머를 탑재하고 있다. 이런 높은 집적도로 큰 온도 증가 없이도 하나의 칩으로 전력 솔루션을 구현할 수 있어 복잡성을 줄일 수 있다. 경쟁사 대비 최대 50%까지 줄일 수 있으며, PCB 크기와 부품(BOM) 비용 또한 절감한다. 이를 통해 차량 한 대 당 장착할 수 있는 디스플레이 수를 최대 5개까지 늘릴 수 있다.

EMI 완화, 워치독 타이머로 각 디스플레이의 신뢰도를 높여준다. 확산 스펙트럼, 슬루율(Slew-rate) 제어 스위칭, 프로그래밍할 수 있는 스위칭 주파수로 디스플레이의 저소음 신호에 대한 EMI 간섭도 줄일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