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카메라 4개 단 실속형 스마트폰 공개
상태바
LG전자, 카메라 4개 단 실속형 스마트폰 공개
  • 선연수 기자
  • 승인 2020.02.18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LG전자가 올 2분기부터 실속형 스마트폰 3종을 중남미, 유럽 지역을 대상으로 순차 출시한다.

 

신제품 LG K61, LG K51S, LG K41S는 각각 4800만 화소, 3200만 화소, 1300만 화소의 표준 렌즈를 장착하고 있다. 표준, 초광각, 심도, 접사 렌즈 4개가 3종 모두에 공통 탑재돼 있어, 피사체를 다양한 거리와 화각으로 촬영하는 경험을 제공한다. 인공지능(AI) 기술도 적용돼, 사물을 자동 인식해 최적 화질을 추천해준다.

신제품 3종 모두 6.5인치 대화면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있으며 LG K61, LG K51S는 ‘펀치홀’, K41S는 ‘V노치’ 스타일의 디자인이 적용됐다. 배터리는 4000mAh의 대용량으로 제공되며, DTS:X 3D 입체 음향 기능을 적용해 최대 7.1채널의 고품질 음향을 구현한다.

이외에도 3종의 신제품은 미국 국방부 군사 표준규격인 ‘밀리터리 스펙’을 통과해 저온, 습도, 고온, 진동, 분신, 방수 등의 테스트를 거져 내구성을 입증받았다.

LG전자 MC상품전략그룹장 마창민 전무는 “프리미엄 수준의 성능과 경쟁력 있는 가격을 갖춘 실속형 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고객의 선택 폭을 넓혀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