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다스원, CES 2020에서 완전 자율주차 선보인다
상태바
에이다스원, CES 2020에서 완전 자율주차 선보인다
  • 이건한 기자
  • 승인 2019.12.26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이건한 기자] ADAS 전문기업인 에이다스원이 CES 2020에서 딥러닝 기반의 카메라 시스템을 이용한 자율주차 시스템을 전시한다고 밝혔다.

주차는 늘 까다로운 문제다. 하지만 에이다스원이 자체 개발한 자율주차 시스템은 평행공간이나 직각공간에 대해 차량이 스스로 주차·출차할 수 있도록 한다. 

에이다스 원의 자율주차 시스템은 운전자가 주차할 공간 앞에 차를 정지하고 스마트폰 앱으로 자율주차 기능을 실행하면, 우선 전후좌우에 장착된 카메라 4대와 초음파 센서가 주차 공간을 확인한다. 이어 측정 결과에 따라 차량이 기어와 엑셀레이터, 브레이크, 스티어링 휠을 스스로 조정해 주차를 진행하며, 자율주차가 완료되면 앱을 통해 다시 알려주는 방식이다.

지금까지의 자율주차 시스템은 운전자의 기어 조작을 통한 주차 보조 시스템 정도에 머물러 있었다. 완전 자율주차는 아직 양산 차에 적용된 사례가 없어 에이다스원은 자사의 시스템이 CES 2020에서 큰 관심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또 이번 CES전시회를 통해 자율주차 시스템을 소개하고 중국, 유럽 등 자동차 메이커에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에이다스원은 카메라 기반 ADAS 시스템을 통해 국토부 인증을 통과한 차로이탈 경고장치, 제주도 공영버스와 경기도 택시 등에 AEB시스템을 공급해왔다. 또한 현대·기아자동차와 함께 무인 이송을 위한 자율주행 기술 개발을 협력해오기도 했다. CES 2020에 참가하는 에이다스원의 부스는 CES 메인홀인 North Hall, LVCC, 9323에 자리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