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스마트폰 미러링 TV ΄더 세로΄ 온라인 사전 판매 시작
상태바
삼성전자, 스마트폰 미러링 TV ΄더 세로΄ 온라인 사전 판매 시작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05.27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삼성전자는 오늘 27일부터 세로화면 전환을 지원하는 TV ‘더 세로(The Sero)’의 사전 판매를 시작한다. 모바일 콘텐츠에 최적화된 세로화면의 영상과 일반 가로 영상 모두 시청할 수 있도록 화면이 전환되는 제품이다.

 

 

스마트폰을 TV에 탑재된 근거리 무선 통신(NFC) 인식부에 접촉하면, 스마트폰으로 이용하던 각종 SNS, 영화, 게임, 음악 등의 콘텐츠가 미러링(Mirroring)을 통해 바로 재생된다. 또한, 4.1채널·60와트의 고성능 스피커를 장착해 생생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으며, 스마트폰에 저장된 음악, ‘삼성뮤직’ 등 다양한 온라인 음악 서비스와의 연동을 지원한다.

‘더 세로’는 43형 사이즈로 TV를 시청하지 않을 시 이미지·시계·사운드 월 등의 콘텐츠를 띄워 사용자를 위한 인테리어를 연출할 수 있다. 이 밖에 인공지능 플랫폼 ‘빅스비’와 리모콘의 내장 마이크를 통해 각종 기능을 음성으로 간편하게 조작할 수 있다.

‘더 세로’는 출고가 189만 원으로, 삼성닷컴, G마켓, 옥션 등 주요 온라인 채널을 통해 사전 판매 중이며, 6월 1일부터 순차적으로 제품이 배송될 예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