램리서치코리아, 코로나19 취약 아동 지원 재단에 기부금 전해
상태바
램리서치코리아, 코로나19 취약 아동 지원 재단에 기부금 전해
  • 선연수 기자
  • 승인 2020.04.21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램리서치코리아가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구호 기부금을 전했다.

 

이번 기부금은 지난 9일 램리서치가 전 세계 코로나19 구호와 복구를 위해 마련한 2500만 달러의 구호 기금의 일부로 조성됐다. 기부금은 우선 코로나19 긴급 지원 모금을 진행 중인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됐다. 면역력이 약해 감염에 특히 주의해야 하는 소아암 어린이와 가족에게 꼭 필요한 마스크 등의 항균제품을 우선 지원하기 위해서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도 긴급 지원금을 전달했다. 코로나19로 지역아동센터가 문을 닫은 상황에서 돌봄이 필요한 아동에 대한 긴급 지원에 대처하기 위해서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기부금을 코로나19로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아동의 가정에 전달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램리서치코리아와 램리서치매뉴팩춰링코리아 임직원들은 ‘기부금 더블 매칭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램리서치는 임직원들이 기부한 코로나19 구호 금액에 두 배를 더해 두 기관에 기부할 계획이다.

램리서치코리아 김성호 대표이사는 “코로나 19의 위기 상황에서 지역 공동체와 함께 어려움을 헤쳐가는 것은 램리서치코리아가 해야 할 중요한 역할이다. 위기 상황에서 가장 취약한 아동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