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 초소형 lDO 선형 레귤레이터 출시
상태바
TI, 초소형 lDO 선형 레귤레이터 출시
  • 김경한 기자
  • 승인 2019.09.20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기 줄이고 배터리 수명 극대화한 4종 제품 소개

[테크월드=김경한 기자] TI는 더 작고 배터리 수명이 긴 디바이스가 요구되는 추세에 맞춰 최근 다양한 초저전력 선형 레귤레이터들을 출시했거나 새롭게 공개하고 있다. 지난 9월 19일에는 서울 트레이드타워에서 이런 제품군을 소개하는 ‘미디어 브리핑’을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연사로 나선 사무엘 웡(Samuel Wong) 파워 관리 솔루션 제품 매니저는 “오늘날 커넥티비티 관련 제품이 많이 나옴에 따라 전력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전력소비가 많아지면 배터리가 커지는 게 상식인데, TI 솔루션은 초전력으로 전력의 효율성을 높이면서도 배터리를 작게 만드는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며 자신감을 표출했다.

손 안에 들어오는 제품이 많아지면서 소비자들은 배터리를 자주 충전하지 않으며, 제품의 충전시간보다 실제 사용시간이 길어지길 원하고 있다. 그런데 TI의 초저전력 IQ(대기전류) 제품을 사용하게 되면 제품 자체를 교체하기 전까지는 배터리 충전이 필요하지 않을 정도로 제품 효율이 높아지게 된다는 것이 사무엘 웡의 주장이다. 그는 이와 관련한 초저전력 IQ 솔루션 4종류를 소개했다.

먼저 9월 17일에 출시한 TPS7A02는 초저전력 저전압 강하(LDO) 선형 전압 레귤레이터다. 이 제품은 25nA(나노암페어, 10억분의 1)를 사용하면서도 크기가 줄고 과도응답 속도가 빠른 것이 특징이다.

2018년 출시했던 LDO 제품(TPS7A05)은 대기전류가 1µA(마이크로암페어, 1백만분의 1)였는데, 이번에 새롭게 출시한 제품(TPS7A02)은 대기전류가 25nA로 성능이 40배 정도 좋아졌다. 이 레귤레이터는 전압 강하 조건에서도 경부하에서 낮은 대기 전류를 제공하므로 애플리케이션의 배터리 수명을 최소 두 배로 늘려준다. 이에 대해 사무엘 웡 매니저는 “대기전류가 25nA 밖에 되지 않으므로 자연 유출량만 생각하면 될 정도다. 이는 LDO에 들어가는 유출 버젯을 계산하지 않아도 되는 수준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솔루션 크기는 2018년 제품의 1 Ⅹ 1mm보다 70% 가량 줄인 0.65 Ⅹ 0.65mm이다. 높은 수준의 과도상태 응답으로 더 빠른 웨이크업을 제공하고 애플리케이션 응답시간과 동적 성능을 향상시킨다. 이 제품은 초저전력 대기전류와 빠른 과도응답을 통해 시스템 수명과 성능을 개선해, 그리드 인프라, 건물 자동화, 의료, 휴대용 전자제품 등에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초저전력 LDO 선형 전압 레귤레이터 'TPS7A02'

이어 사무엘 웡 매니저가 소개한 제품은 지난 7월 15일 출시한 TPS62840이다. 이 제품은 상시 구동 애플리케이션의 요구를 충전하는 스위칭 레귤레이터다. 예를 들어, IP카메라가 아무도 없으면 스탠바이 상태에 있다가 누가 들어오며 갑자기 켜져야 하는데, 이 스위칭 레귤레이터는 아주 빠른 시간 안에 웨이크업해서 비디오회로에 전력을 공급하고 촬영할 수 있도록 해준다. 초경부하에서 경쟁사 디바이스보다 효율이 30% 뛰어난 이 제품은 그리드 인프라, 건물 자동화, 개인용 전자제품에 활용될 수 있다.

올해 1분기에 출시한 TPS3840은 고입력 전압 제품군으로, 나노파워 디자인을 위한 고효율 수퍼바이저다. 수퍼바이저는시스템에 들어오는 전압이 너무 많거나 적을 때 작동해, 엔지니어가 사전에 결정한 전압범위에서 이상이 생기면 시스템을 리셋하거나 과도한 전압을 다른 곳으로 흘려 보낸다. 이 제품은 영하 40℃에서 영상 125℃까지의 극한의 환경에서도 작동할 수 있다. 이 제품은 나노파워 소비와 고정밀의 최적 조합으로 시스템의 배터리 수명을 연장하며, 그리드 인프라, 건물자동화, EPOS, 휴대용 전자제품에 사용된다.

마지막으로 사무엘 웡 매니저가 소개한 제품은 지난 9월 3일 출시한 BA25619는 높은 수준의 종료 전류 스위칭 차저다. 일반적으로 배터리는 센싱할 수 있는 종료 전류까지 충전할 수 있는데, 최근에는 완전 충전까지 남은 전류를 200mA까지 탐지할 수 있는 기기들이 등장하고 있다. 그런데 BA25619는 20mA까지 탐지할 수 있어 기존 제품보다 더 많이 충전할 수 있는 이점이 있다. 이러한 정밀성을 통해 이 제품은 최대 7% 더 높은 배터리 용량을 달성한다. 적용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으로는 웨어러블 의료장치, 자산추적, 개인용 전자제품이 있다.

사무엘 웡 매니저는 “이번에 4가지 제품을 한꺼번에 소개하는 이유는 솔루션이 초저전력이 된다고 했을 때 단 하나의 디바이스로 해결되는 문제가 아니기 때문이다. 즉 다양한 제품들이 복잡한 시스템 하에서 (각자의 적용영역에서) 전력의 효율을 높이고 배터리를 작게 만드는 데 사용될 수 있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