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노버, 업무 회의를 홈씨어터처럼 ‘씽크패드 P시리즈’ 출시
상태바
레노버, 업무 회의를 홈씨어터처럼 ‘씽크패드 P시리즈’ 출시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08.22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레노버가 모바일 워크스테이션 씽크패드 P73(ThinkPad P73), 씽크패드 P53(ThinkPad P53), 씽크패드 P53s(ThinkPad P53s)와 씽크패드 P43s(ThinkPad P43s)로 구성된 P시리즈를 출시했다.

 

 

씽크패드 P시리즈 중 P73과 P53은 인텔 9세대 제온 프로세서와 엔비디아 쿼드로 RTX 5000을 탑재해 원활한 멀티태스킹 작업을 지원한다. 스토리지는 최대 6TB까지 지원해 일반 업무는 물론 3D 작업과 VR 렌더링까지 빠른 속도로 즐길 수 있다. 특히 씽크패드 P73은 최장 17시간의 배터리 수명을 자랑하며, 17인치 크기와 함께 4K HDR 돌비 비전을 갖춰 디스플레이 성능 또한 우수하다. 씽크패드 P53은 15.6인치 4K UHD 디스플레이를 터치스크린으로 선택할 수 있어 업무효율성을 높인다.

씽크패드 P53s는 인텔 코어 프로세서와 전문가용 엔비디아 쿼드로 P520 그래픽카드를 탑재해 부드러운 화면구성을 선보인다. 최대 48GB DDR4 메모리와 2TB PCle 스토리지를 지원한다.

씽크패드 P43s는 1.47kg 무게의 14형 초경량 모바일 워크스테이션 제품으로 건축이나 엔지니어링 업무에도 적합하다. 8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와 엔비디아 쿼드로 P520이 탑재됐으며, WQHD 돌비 비전 HDR 500 니트, 돌비 오디오 사운드·듀얼 원거리 필드 마이크가 장착돼 업무회의를 홈씨어터 수준으로 끌어올릴 수 있다.

신제품 모두 1시간 고속 충전 시 11시간 이상 사용할 수 있으며 FIDO 지문인식기, 씽크셔터 프라이버시 커버, 데이터를 암호화하는 dTPM 2.0, 도난 방지를 위한 켄싱턴 락 등을 지원해 사용자의 기기 보안 수준을 높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