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간정보산업진흥원, 2019 스마트국토엑스포서 '브이월드' 활성화
상태바
공간정보산업진흥원, 2019 스마트국토엑스포서 '브이월드' 활성화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08.05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공간정보산업진흥원(이하 진흥원)이 8월 7일부터 9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 스마트국토엑스포’에 참가한다.

 

 

4차 산업혁명시대에 신산업 발전의 핵심요소인 공간정보의 이용을 돕기 위해 참가하는 이번 엑스포에서, 진흥원은 공간정보 서비스 구축이 필요한 기관·기업·스타트업 등을 대상으로 브이월드 컨설팅과 기술지원을 진행함으로써 사용자의 브이월드 활용을 활성화 할 계획이다. 브이월드는 정부가 공간정보를 기반으로 구축한 오픈 플랫폼이다.

진흥원은 브이월드 오픈API(Open Application Program Interface)를 이용해 개발하는 실무자 등에게 앱 개발에 필요한 모바일API, 지도시스템을 편리하게 개발할 수 있는 지도API 등 개발업무에 필요한 기술을 지원한다.

2012년 한국형 구글어스로 주목받으며 서비스를 시작한 브이월드는 3차원 가상증강현실(AR, VR), 교통정보안내, 상권분석 등 공간정보 관련 시스템 개발과 기능 고도화 등에 활용되고 있으며, 최근 시각장애인을 위한 3D도시 모형 제작에도 활용이 되는 등 그 활용도가 점차 높아지는 추세다.

브이월드를 활용해 연구하거나 관심이 있는 사람은 이번 행사를 통해 브이월드 활용을 지원받을 수 있으며, 진흥원은 “행사 이후에도 컨설팅과 기술지원은 언제든 열려 있으니 많은 관심과 활용을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