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렉터-온테스트, 지능형 IoT 플랫폼으로 중동 스마트시티 시장 진출
상태바
그렉터-온테스트, 지능형 IoT 플랫폼으로 중동 스마트시티 시장 진출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04.03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오늘 3일 그렉터와 온테스트가 IoT 기술에 기반한 스마트홈, 스마트그리드 사업 협력을 위해 MOU를 체결하고, 본격적으로 쿠웨이트를 비롯한 중동 지역 스마트시티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밝혔다.

마켓 앤 마켓은 전 세계 스마트시티 시장 규모가 2022년 약 1363조 원(1조 2000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그중 중동 지역에 대해 KPMG는 2022년 3조 600억 원,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2042년 37조 4000억 원까지 성장할 것으로 예측했다. 현재 쿠웨이트는 걸프지역 무역-금융 중심지의 위상을 회복하기 위해, '뉴 쿠웨이트 2035 국가개발계획'에 따라 Al-Sabiya 신도시(실크시티)를 비롯한 10개 신도시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다.

이번 제휴를 통해 그렉터는 특허받은 에지 컴퓨팅 기술로 완성한 데이터허브 기반 IoT 플랫폼 '엘리엇 엣지'를 중동시장에 공급할 새 채널을 추가했다. 온테스트는 자체 개발한 센서 디바이스와 스마트시티 에너지관리시스템(EMS)의 고도화된 성능으로, 중동지역 스마트홈 사업 선점에 필요한 사업 엔진을 확보했다.

'쿠웨이트 스마트홈-스마트그리드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해, 쿠웨이트의 에너지 정책, 기후, 생활문화, 에너지 공급방식 등 중동 지역과 쿠웨이트의 현지 특성에 맞춰 제품을 디자인할 전략을 세웠다. 이에 국내 스마트홈 사업에서 검증된 지능형 IoT 플랫폼 기술을 접목해 중동 스마트홈 분야를 선점한 후, 스마트시티 사업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