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NC(월간 전자부품 뉴스) UPDATED. 2018.12.14 금 17:43

상단여백
HOME 신제품 IT 디바이스
키사이트, 13~110GHZ 아날로그 대역폭 범위 오실로스코프 출시고성능 신호 무결성 인피니엄 UXR 시리즈
양대규 기자 | 승인 2018.09.27 17:21

[EPNC=양대규 기자] 키사이트테크놀로지스가 13GHz에서 110GHz까지 진정한 아날로그 대역폭 범위의 모델을 갖춘 인피니엄 UXR 시리즈 오실로스코프를 발표했다. 키사이트는 제품이 고성능의 신호 무결성과 향후 요구되는 기술 발전 사항을 충족할 수 있어 안정적 투자가 가능한 제품이라고 밝혔다.

인피니엄 UXR 시리즈는 최신·차세대 기술에 중점을 둔 고속 시리얼과 광 설계자가 신제품 출시 기간을 단축시킬 수 있도록 더 높은 마진의 포괄적인 설계를 더 빠르게 지원한다. 또한, 제품군은 높은 성능 레벨과 다양한 대역폭 선택의 조합으로 PAM4, 5G, 위성통신, 광 설계뿐만 아니라 모든 세대의 DDR, USB, PCIe 또는 기타 시리얼 기술과 함께 작업하는 엔지니어와 설계자들에게 이상적인 솔루션이다.

프로스트 앤 설리번(Frost & Sullivan)의 테스트와 측정 인더스트리 디렉터 제시 카바조스는 “오늘날의 전자·통신 시스템은 차세대 테스트와 측정을 위해 더 복잡해졌다”며, “키사이트의 오랜 경험과 테스트, 측정에 대한 광범위한 전문 지식은 고속 디지털, 테라비트, 광학 연구, 5G, RF에서 빠르게 진화하는 측정 및 규정 준수 요구를 충족시키며 차세대 혁신 기술을 제공하는 새로운 UXR 시리즈 오실로스코프에 명확하게 반영됐다”고 말했다.

키사이트의 새로운 인피니엄 UXR 시리즈는 낮은 노이즈 플로어 및 높은 수직 분해능을 제공해 오실로스코프 노이즈 측정에 영향을 주지 않으며, 신호가 정확하게 표현되도록 한다. 결과적으로 아이 다이어그램은 훨씬 선명해지고 정확한 마진과 성능을 결정할 수 있다.

키사이트 인피니엄 UXR 시리즈 13~110GHz 오실로스코프 모델을 통해 설계자는 다음과 같은 기능으로 혁신적인 제품 출시 기간을 단축할 수 있다. 10비트 수직 분해능과 우수한 유효 비트 수(ENOB)를 위한 업계 최고의 신호 무결성, 높은 마진으로 더 빠른 적합성 테스트를 할 수 있다.

또한, 40~110GHz 모델에서 채널당 256GSa/s 샘플링 속도와 13~33GHz 모델에서 채널당 128GSa/s의 샘플링 속도로 고속 신호를 정확하게 재구성하며, 정확한 타이밍과 스큐 측정을 제공하는 채널 간 고유 지터가 35fs(rms) 미만인 전체 대역폭 채널을 최대 4개까지 지원한다. 옵션으로 제공되는 공장급 품질 자가 교정 모듈을 통해 장비 교정시간을 최소화하면서 지속적인 측정 정확도를 보장하며, 키사이트의 특허받은 인듐 인화물(InP) 프로세스에 기반한 칩셋은 아주 넓은 대역폭과 매우 낮은 노이즈 플로어 성능이 가능하게 한다.

이 외에 키사이트는 두 가지 솔루션인 N4391B 광학 변조 분석기(OMA) 솔루션과 M8194A 120 GSa/s 임의 파형 발생기(AWG) 솔루션을 추가로 발표했다. 이 솔루션들은 자사의 인피니엄 UXR 시리즈 오실로스코프와 함께 사용할 경우, PAM4 및 400G, 600G 및 테라비트 코히어런트 광학 인터커넥트 설계에 대한 시뮬레이션부터 분석까지 제공한다.

키사이트 디지털 및 포토닉스 센터의 부사장인 데이브 시프리아니는 ”테라비트와 5세대 시리얼 기술의 개발이 가속화되면서, 고속 시리얼과 광학 기술이 지속적으로 속도와 성능 바운더리를 높이고 있다”며, “확장된 UXR 오실로스코프 시리즈, UXR 기반 OMA와 키사이트의 가장 빠른 AWG는 고속 설계자에게 오늘날의 기술 개발을 신속하게 발전시킬 수 있는 전례 없는 엔드-투-엔드 솔루션을 제공하면서, 미래에 대한 투자 보호도 제공한다”고 말했다.

#키사이트테크놀로지스#오실로스코프#5G#PAM4#위성통신#광 설계

양대규 기자  yangdae@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대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