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득량면 기남마을, 전라남도 마을이야기 박람회 우수상
상태바
보성군 득량면 기남마을, 전라남도 마을이야기 박람회 우수상
  • 방제일 기자
  • 승인 2020.11.20 2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방제일 기자] 전남 보성군은 2020 전라남도 마을이야기 박람회에서 '득량면 기남마을'이 우수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우수마을 평가는 지난 13일부터 17일까지 실시돼 전문가 평가 70%, 일반인 평가 30%로 이루어졌으며, 기남마을은 22개 마을 중 3위를 차지했다.

이번 평가에서 우수상을 차지한 기남마을은 칼바위·용추폭포 등 풍부한 자연 자원과 전국 구들장의 70%를 차지할 정도로 융성했던 온돌문화, 구들장 힐링 파크 조성사업 추진, 천연 발효 흑초를 테마로 하는 휴양파크 운영 등의 발전 가능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전라남도 마을이야기 박람회는 올해 2회째 맞이했으며 인구감소에 대응해 전남 지역의 오랜 역사와 문화를 지역 고유의 색과 맛으로 지키고 있는 마을을 선정하고 새로운 문화관광 마을로 조성하고자 실시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