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사인, 네트워크 위협 분석 솔루션 ‘MNX’ 조달 등록
상태바
케이사인, 네트워크 위협 분석 솔루션 ‘MNX’ 조달 등록
  • 이혜진 기자
  • 승인 2020.10.27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이혜진 기자] 정보보안 전문기업 케이사인이 자회사 세인트시큐리티의 네트워크 위협 분석 및 탐지 솔루션 ‘MNX’를 국가 종합 전자조달 시스템인 ‘나라장터 종합쇼핑몰’에 등록했다고 27일 밝혔다.

세인트시큐리티는 악성코드 위협 정보 공유 서비스 ‘멀웨어스닷컴’과 국내 최초 AI 기반 백신 ‘맥스(MAX)’를 개발한 악성코드 분석 및 대응 전문 기업이다. ‘MNX’는 세인트시큐티가 보유하고 있는 자체 악성코드 분석 기술과 차세대 백신 기술, 악성코드 분석 및 인텔리전스 서비스와 연계해 사이버 위협에 대한 높은 통찰력과 가시성 보장하는 네트워크 위협 분석 및 탐지 솔루션이다.

MNX는 고도로 정제된 사이버 위협 정보를 보유하고 있는 멀웨어즈닷컴과 연동, 병렬화된 악성코드 분석을 실시해 최신 위협을 탐지한다. 이상 징후 발생시 신속한 대응을 수행할 수 있으며, 고성능 DPI 엔진을 탑재하고 있어 송수신되는 모든 패킷을 실시간으로 재조립하고 저장해 네트워크에서 일어나는 모든 행위에 대한 가시성을 제공한다.

김동철 케이사인 상무는 “MNX는 이미 국내 주요 공공기관 및 군내 핵심 보안 시스템의 네트워크 위협 탐지 솔루션으로 적용돼 있어 기술성 및 안정성 부분에서 신뢰를 확보했다”며 “COVID-19 상황으로 재택근무와 원격회의 등 내외부 간 신뢰할 수 없는 연결이 증가하면서 다양한 보안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위협에 대한 가시성 및 통찰력을 제공해 위협을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는 솔루션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