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NC(월간 전자부품 뉴스) UPDATED. 2018.9.21 금 17:17

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지쓰리디팹-EOS, 3D프린팅 혁신 센터 협약 체결
양대규 기자 | 승인 2018.06.28 08:30

[EPNC=양대규 기자] 독일의 3D프린팅 업체 EOS와 산업용 금속 3D프린팅 전문 기업 지쓰리디팹(Z3DFAB)이 3D프린팅(적층제조) 혁신 센터 설립을 위한 협정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협정을 통해 국내 3D프린팅 시장 확대 및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정 체결을 통해 양사는 국내 3D프린팅 시장 개발을 위한 공동 마케팅, 공동 고객 발굴 사례 연간 2회 발행, 세미나&워크샵 주최 등 산업용3D프린팅 시장에서 요구되는 다양하고 강화된 3D프린팅 솔루션을 개발·공급할 계획이다.

지쓰리디팹은 같은 날 국내 최초로 EOS M400-4 장비 구매 발주로, 국내 최대 사이즈의 금속 3D프린터를 보유한 기업이 될 예정이다. 이로서 타이타늄, 알루미늄을 포함한 금속 3D프린팅 서비스 역량을 더욱 강화하게 됐다. 또한 지쓰리디팹은 2020년까지 산업용 3D프린팅 선도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2000m² 공장에 EOS M400-4 장비를 포함한 다수의 산업용 3D프린팅 장비를 추가 투자할 계획이다.

지쓰리디팹 김성수 대표는 “3D프린팅은 이미 해외 유수의 항공, 자동차, 에너지 기업 등에서 대량양산 방식으로 활용되고 있으며 부품 통합, 경량화, 기존 방식으로 가공할 수 없는 복잡한 부품의 제조가 가능한 제조혁신이다. 금번 이오에스와 지쓰리디팹의 3D프린팅 혁신 센터 협정 체결은 더욱 최적화된 3D프린팅 솔루션을 고객들에게 제공하여 시장에 3D프린팅의 강점을 널리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오에스 아시아태평양 영업총괄 잭 우(Jack Wu)는 “중국은 2010년대 초 지쓰디리팹과 같은 서비스 제공자와의 협업으로 시장 개발에 성공해 아시아 최대의 3D프린팅 시장으로 거듭나게 됐다. 한국 시장도 마찬가지로 시장 견인에 서비스 제공자의 역할이 매우 중요한데 다양한 산업군에 서비스를 제공하는 지쓰리디팹이 적임이라고 보았다. 양사가 함께 다양한 산업용 솔루션 확대를 통하여 시장 개발을 이뤄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지쓰리디팹#EOS#3D프린팅

양대규 기자  yangdae@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대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