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상현실, 인천공항 공간관리시스템 구축 완료
상태바
한국가상현실, 인천공항 공간관리시스템 구축 완료
  • 김경한 기자
  • 승인 2019.08.08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상현실 기술로 실내공간을 3D로 구현해 의사결정 정보제공

[테크월드=김경한 기자] 한국가상현실은 인천국제공항공사의 통합공간관리시스템 고도화 사업을 성공적으로 구축 완료하였다고 8월 8일 밝혔다.

인천국제공항공사 통합공간관리시스템 화면 예시
인천국제공항공사 통합공간관리시스템 화면 예시

인천국제공항공사의 통합공간관리시스템은 가상현실을 기반으로 실내 공간정보를 3차원으로 가시화하고 의사결정 정보를 제공한다. 제1여객터미널과 제2터미널을 포함한 약 120여개의 건물과 영종도 전체 토지에 대한 방대한 운영 정보를 처리한다.

3차원 실내 공간정보는 빌딩 정보 모델링(Building Information Modeling, BIM) 데이터와 공간 내 센서정보를 연계해 스마트 빌딩 관리, 보안 관리, 통합 관제 분야로 확장할 수 있기 때문에 이미 여러 공공기관·대형 건물과 병원 등에서 활용 중에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이번 고도화 사업을 통해 시설, 보안, 관제 등 공간 정보가 필요한 많은 분야로의 시스템 확장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국가상현실 관계자는 “그동안 가상현실이 수년 전부터 많은 매체를 통해 알려져 있지만 대부분 게임이나 체험 그리고 일회성 이벤트 용도에만 적용됐다”며, “이번 통합공간관리시스템 구축을 기점으로 가상현실 기술이 산업 분야의 업무지원 핵심기술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한국가상현실은 1998년 설립한 1세대 가상현실 기술 전문 개발기업으로 국내 유일의 실시간 3D 가상 공간 저작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비 게임 분야의 산업 지원용 가상현실 솔루션 구축 전문 업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