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C News UPDATED. 2017.8.16 수 15:19

상단여백
HOME 뉴스 부품·센서
LG전자, 세계적 수준 ‘살균물질 분석 능력' 인증 획득TÜV 라인란드로부터 인체에 유해한 살균물질 분석 능력 인정받아
이나리 기자 | 승인 2017.08.04 10:00

[EPNC=이나리 기자] LG전자가 제품을 개발하고 생산하는 단계에서부터 인체에 유해한 살균물질을 가려낼 수 있는 능력을 인정받았다.

세계적인 시험∙인증기관인 TÜV 라인란드(TÜV Rheinland)는 시험환경, 시험법, 전문인력 보유, 검출장비 등을 엄격하게 평가해 LG전자가 인체에 유해한 살균물질을 정확하게 분석할 수 있다며 공인시험소로 인증했다. TÜV라인란드가 이러한 공인시험소를 인증한 것은 국내에서는 LG전자가 처음이다.

참고로 TÜV 라인란은 품질, 안전, 환경과 기술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시험,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시험인증기관이다. 

LG전자는 이번 인증으로 제품을 개발하고 생산하는 단계에서부터 OIT(옥틸이소치아졸리논), CMIT(클로로메틸이소치아졸리논), MIT(메틸이소치아졸리논) 등 13종의 인체 유해 성분을 검출하고 분석할 수 있음을 입증했다.

LG전자는 이번 공인시험소 인증으로 고객들에게 안전한 제품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수 있게 됐으며, LG전자 제품에 대한 고객들의 신뢰도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서 LG전자는 지난 2006년 TÜV 라인란드로부터 납, 수은 등 6대 유해물질(RoHS)에 대한 분석 능력을 인정받아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공인시험소로 지정된 바 있다.

LG전자 품질센터장 윤경석 전무는 “이번 인증으로 LG전자가 세계적 수준의 인체 유해 성분 분석 능력을 갖췄다는 것을 입증했다”며 “고객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LG전자#살균물질

이나리 기자  narilee@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나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