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이노베이션 아카데미,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 나선다
상태바
SKT-이노베이션 아카데미,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 나선다
  • 이혜진 기자
  • 승인 2020.09.16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이혜진 기자] SK텔레콤은 혁신 교육기관인 이노베이션 아카데미와 모바일 전자증명 서비스 '이니셜'을 활용해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과 개발자 생태계 활성화에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양사는 이날 블록체인 기반한 해당 서비스를 이노베이션 아카데미 교육에 활용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니셜은 블록체인과 분산신원확인(DID) 기술을 활용한 모바일 전자증명 서비스다. 양사는 DID 기술 저변 확대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양사는 실생활에 필요한 DID 기반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개발자들이 블록체인 기술의 편의성과 보안성, 확장성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SK텔레콤과 협력하는 이노베이션 아카데미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서울특별시가 지원하는 혁신 교육기관이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요구되는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 과정 '42 서울'을 운영하고 있다.

SK텔레콤은 이달 '42 서울' 기업 공동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교육생들에게 ‘이니셜’ 기반 사업모델을 발굴하는 과제를 제시할 계획이다. 교육생들이 다양한 서비스 기획은 물론 실제적인 코드 개발 실습까지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오세현 SK텔레콤 블록체인·인증사업본부장은 "미래 사회를 책임질 소프트웨어 인재들이 블록체인 기술과 서비스에 대한 안목을 키우는 동시에 SKT의 5세대(G)·인공지능 인프라를 기반으로 기업의 실무적인 측면을 경험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