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 센서 시장, 2025년까지 7.7% 성장
상태바
자기 센서 시장, 2025년까지 7.7% 성장
  • 김경한 기자
  • 승인 2020.09.07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기저항 센서 수요 증가로 속도 감지 앱 높은 성장 기대

[테크월드=김경한 기자] 자기(Magnetic) 센서 시장이 2020년 43억 달러에서 2025년 62억 달러로 이 기간 동안 CAGR(연평균 성장률)이 7.7%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자료=마켓앤마켓)

마켓앤마켓(Markets And Markets)은 이 같은 전망치를 내놓으며, 물체의 위치를 3차원으로 측정하는3D 자기센서 생산에 대한 제조업체의 집중력 강화와 가전산업의 끊임없는 성장이 자기센서 시장 성장을 견인하는 요인 중 하나라고 밝혔다. 

자기저항 센서 부문은 예측 기간 중 가장 높은 CAGR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자기저항 센서는 작동 범위가 넓고, 홀 효과 센서와 비교했을 때 측정 정확도를 개선하기 위해 고유하게 낮은 이력, 낮은 전력 소비, 높은 선형성 등의 특징과 기능을 가지고 있다. 또한 자력 센서의 비용이 점차적으로 감소하고 있어 예측 기간 동안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에서 이 센서의 시장이 활성화될 전망이기 때문이다. 

특히 속도 감지 애플리케이션은 예측 기간 동안 높은 성장률 기록활 것으로 예상된다. 이런 성장은 자동차 산업에서 고도로 정확하고 디자인이 심플하며 신뢰성 있고 크기가 작은(pocket-friendly) 자기 속도 센서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볼 수 있다. 자동차 업계에서는 속도 센서가 ABS, 엔진 캠축/크랭크축, 속도계, 자동 변속기 등에 사용된다. 

2019년 아시아태평양 지역(APAC)은 마그네틱 센서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이 지역의 시장은 2020년부터 2025년까지 최고 CAGR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APAC에서 자기 센서 시장이 성장한 것은 이 지역 인구가 증가했기 때문이라고 볼 수 있다. 이 지역에는 중국과 인도를 포함한 세계적으로 인구가 많은 나라들이 살고 있으며, 이들 국가의 국민은 스마트폰과 태블릿를 대량으로 구매하고 있다. 이는 결국 APAC의 자기 센서 시장의 성장을 견인하는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