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초의 오픈소스 실리콘 RoT 프로젝트, '오픈타이탄'
상태바
최초의 오픈소스 실리콘 RoT 프로젝트, '오픈타이탄'
  • 이건한 기자
  • 승인 2019.11.18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높은 보안 수준의 고품질 RoT 설계와 통합 가이드라인 구축

[테크월드=이건한 기자] 최근 보다 안전하고 강력한 보안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한 하드웨어단에서 보안성 강화가 중요하게 인식되는 가운데, 구글 클라우드가 칩 단위 보안을 강화하고 관련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최초의 오픈소스 실리콘 RoT(Root of Trust) 프로젝트인 '오픈타이탄(OpenTitan)'을 발표했다.

영국 케임브리지의 비영리 회사 로우리스크 CIC가 관리하는 오픈타이탄은 실리콘 RoT 칩을 위한 투명한 고품질의 레퍼런스 디자인과 통합 가이드라인을 구축하는 것이 목표다. ETH 취리히(ETH Zurich), G+D 모바일 시큐리티, 구글, 누보톤 테크놀로지, 웨스턴 디지털을 포함한 파트너들이 지원에 나서고 있다.

구글이 사용하는 타이탄 칩 (사진=구글 클라우드)
구글이 사용하는 타이탄 칩 (사진=구글 클라우드)

실리콘 RoT 칩은 서버 마더보드, 네트워크 카드, 클라이언트 장치, 상업용 라우터, IoT 디바이스 등 다양한 디바이스에 사용되며 여러 보안 혜택을 제공한다. 하드웨어 칩의 인프라 무결성 신뢰도를 높이고, 승인되고 검증 가능한 코드를 사용해 중요한 시스템 구성 요소가 안전하게 부팅되는지 확인함으로써 소프트웨어도 신뢰할 수 있는 상태로 유지될 수 있도록 한다.

구글은현재  자사 데이터센터의 기기가 인증된 코드로 신뢰할 수 있는 상태에서 부팅될 수 있도록 돕는 맞춤형 RoT 칩 ‘타이탄(Titan)’을 사용하고 있다. 구글은 자사의 RoT 역할을 해온 타이탄을 통해 신뢰할 수 있는 실리콘 칩의 중요성에 대해 인식하고 파트너사와 함께 안정적인 실리콘 RoT 칩이 주는 혜택을 업계에 널리 알리고자 오픈타이탄 프로젝트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오픈타이탄 프로젝트는 ▲투명성 ▲고품질 ▲유연성 세 가지 영역에 중점을 둔다. 프로젝트 참여자 누구나 오픈타이탄 설계와 문서를 검사하고 평가할 수 있기 때문에 투명하고 신뢰할 수 있는 실리콘 RoT 칩을 구축할 수 있게 된다.

또 레퍼런스 펌웨어, 검증 자료, 기술 문서 등을 포함한 고품질의 안전한 실리콘 칩 디자인 개발이 가능해지고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것은 물론 특정 벤더나 플랫폼에 한정되지 않는 설계를 할 수 있어 기업은 더욱 많은 고객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도미닉 리조(Dominc Rizzo) 구글 클라우드 오픈타이탄 프로젝트 총괄은 ”오픈타이탄 프로젝트는 발전한 IoT, AI 환경 등에서 더욱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보안 환경을 구축하기 위한 그 첫걸음"이라며, "구글 클라우드는 모든 고객과 산업 전반에 걸쳐 더욱 안전한 비즈니스 환경을 구축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