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루USD, 바이낸스와 파트너십 체결
상태바
트루USD, 바이낸스와 파트너십 체결
  • 조중환 기자
  • 승인 2019.06.05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조중환 기자] 트러스트토큰이 바이낸스와 파트너십을 맺고 바이낸스 사용자들은 트러스트토큰 웹 앱으로 바로 연결되어 트루USD를 수수료 없이 발급할 수 있게 된다. 트루USD를 환급 할 수도 있다. 바이낸스 사용자가 트러스트토큰 앱을 통해 로그인하면, 매우 단순하고 직관적인 인터페이스에서 트루USD 스테이블코인을 발행하고 환급받을 수 있게 된다.

제이 안 트러스트토큰 공동 창립자 겸 CEO는 “사용자들은 암호화폐와 현실 자산 간의 전환을 훨씬 더 쉽게 할 수 있 것“이라고 말하며 “암호화폐와 법정화폐 시장 간 거래가 여전히 많은 사용자들에게 주요 페인 포인트(Pain point)였다”며 “우리는 시장이 무엇을 원하는지 파악하기 위해 노력했고, 트루USD를 쉽게 발급하고 환급할 수 있는 더욱 많은 솔루션을 개발할 것이다. 바이낸스와의 파트너십은 이러한 방향에서 한 단계 크게 나아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제휴는 바이낸스에서 스테이블코인 발급 및 환급을 쉽고 편리하게 만들기 위한 첫 번째 시도이다. 트루USD는 사용자들이 은행에 송금 거래를 보내면 자동으로 트루USD 토큰을 생성한다. 이러한 기능이 없으면 사용자들은 개인 지갑을 만들고, 거래소로 스테이블코인을 전송하기 위한 추가 거래를 진행 해야만 한다. 트루USD는 전 세계 어디에서나 달러 환급용 주소로 토큰을 전송하면 한 번의 거래로 스테이블코인을 바로 환급이 완료되는 유일한 스테이블코인이다.

장펑자오 바이낸스 CEO는 “우리의 목표는 계속해서 사용자들에게 더욱 편리한 프로덕트를 제공하는 것”이라며 “우리는 트러스트토큰과 협력하여 스테이블코인 발급 및 환급 과정을 더 쉽고 안전하게 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소감을 밝히며 “트루USD 팀과 이러한 혁신적인 움직임을 진두지휘 해나가는 데 있어 앞으로 이루어질 지속적인 협력이 더욱 기대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