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월드 뉴스

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정책
NIPA, 세계 시장 진출할 클라우드 기업 지원 대폭 확대2019 글로벌 SaaS 육성 프로젝트(GSIP) 수행 기업 공모 스타트
조중환 기자 | 승인 2019.02.12 11:30

[테크월드=조중환 기자] 신남방 지역을 포함해 세계로 진출코자 하는 국내 중소 SW·ICT 기업의 클라우드 서비스(SaaS : 서비스형 소프트웨어) 개발·사업화에 대한 정부지원이 대폭 확대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하 ‘NIPA’)은 12일부터 ‘2019년 글로벌 SaaS 육성 프로젝트(GSIP : Global SaaS Incubating Projects)’를 수행할 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2018 GSIP 사업설명회 (사진제공=NIPA)

NIPA는 올해 전년대비 80% 증액된 58억원을 투입해 사업화와 글로벌 성공 가능성이 높은 3개 부문, 20개 과제를 지원한다.

또한, 산업혁신형 부문 과제수를 전년대비 2배 늘리면서 전체 지원과제수 또한 지난해 14개에서 올해 20개로 6개 확대했다. NIPA는 이전 GSIP 수행기업들의 의견을 반영, 지난해 과제당 2억 8,000만원 내외였던 산업혁신형 및 선도적용형 부문 지원액을 올해 3억 4,000만원으로 6,000만원 증액, 고도화 부문 지원액도 1억원에서 1억 4,000만원으로 4,000만원 증액했다.

GSIP 지원부문별 과제내용 및 지원규모 (자료제공=NIPA)

특히 이번 수행기업 선정에서는 신남방 시장 등 글로벌 진출 가능성에 배점을 높여 수행기업을 선정할 계획이다.

GSIP는 아마존웹서비스(AWS), KT 등 국내외 클라우드 선도기업과 파트너십을 통해 중소 SW·ICT 기업의 SaaS 개발 및 사업화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클라우드 선도기업은 클라우드 전문가 멘토링, 마케팅 기회 등 맞춤형 지원을 제공한다.

GSIP 관계자는 "지난해 GSIP 개발과제는 모두 사업화에 성공했고, 국외매출 8억 1700만원(미국·중국·일본·베트남 등)을 포함해 총 21억 4600만원의 매출을 기록하는 등 풍성한 성과를 거뒀다"고 전했다.

김창용 NIPA원장은 “SW개발·배포방식과 고객의 SW사용패턴이 클라우드로 빠르게 넘어가면서 국내 SW·ICT기업들은 한시라도 빨리 클라우드로 전환해야한다”며, “NIPA는 GSIP 수행기업이 빠르게 글로벌 진출을 통해 가속 성장할 수 있도록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NIPA는 오는 3월 13일까지 사업성과관리시스템(SMART)을 통해 지원과제를 공모한다.

또한 중소 SW·ICT 기업들에게 SaaS 개발 및 국내외 사업화 등을 지원할 클라우드 선도기업을 2월 25일까지 모집한다. 사업설명회는 2월 14일 14시 판교 스타트업캠퍼스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클라우드#SaaS#과학기술정보통신부#정보통신산업진흥원

조중환 기자  illssimm@epnc.co.kr

<저작권자 © TECHWORLD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중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