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NC(월간 전자부품 뉴스) UPDATED. 2018.8.16 목 14:37

상단여백
HOME 뉴스 컨슈머
기아차, ADAS로 무장한 SUV 전기차 ‘니로 EV’ 공개‘제5회 국제전기차엑스포’에 니로 PHEV, 쏘울 EV 등과 함께 전시
양대규 기자 | 승인 2018.05.02 09:28

[EPNC=양대규 기자] 기아자동차가 친환경 SUV 전기차인 ‘니로EV’를 공개했다. 기아차는 5월 2일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5회 국제전기차엑스포’에서 니로 EV를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 니로의 전기차 모델인 니로EV는 지난 2월 사전계약에서 3일 만에 5000대 이상이 계약되는 등 고객들로부터 큰 기대를 얻고 있다고 기아차는 설명했다.

배터리의 경우 ▲1회 충전에 380km 이상(1회 완전 충전 시 기준, 자체 인증 수치) 주행이 가능한64kWh 배터리와 ▲1회 충전에 240km(1회 완전 충전 시 기준, 자체 인증 수치) 이상 주행이 가능한 39.2kWh 배터리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또한, 니로 EV에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 운전자 주의 경고(DAW), 후측방 충돌 경고(BCW), 고속도로 주행 보조(HDA) 등 다양한 ADAS(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이 대폭 적용됐다.

이번에 공개된 니로 EV는 지난 1월 ‘CES 2018’에서 공개된 ‘니로 전기차 선행 콘셉트’의 디자인을 계승했다. 기아차는 ‘클린 앤 하이테크’의 감각을 담아내면서도 ▲니로 EV전용 라디에이터 그릴 ▲미래지향적 이미지의 인테이크 그릴 ▲화살촉 모양의 주간전조등(DRL) ▲변경된 사이드실 디자인 등을 신규 적용해 독창적인 외관을 구현하는데 중점을 뒀다고 밝혔다.

기아차는 지난해 총 2만 3647대의 판매고를 올린 니로HEV∙PHEV에 니로 EV가 더해짐으로써 니로가 친환경차 시장에서 압도적인 경쟁력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니로 EV는 뛰어난 1회 충전 시 주행 가능 거리와 동급 최고 수준의 공간 활용성 등 최상의 상품성을 갖췄다”며, “경제성, 공간성, 안전성을 모두 포괄하는 니로EV를 통해 친환경차 시장에서 기아차의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하겠다”고 밝혔다.

#기아차#니로 EV#전기차#오토모티브#전기차 배터리#ADAS#국제전기차엑스포

양대규 기자  yangdae@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대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