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NC(월간 전자부품 뉴스) UPDATED. 2019.1.22 화 09:52

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행사/이벤트
[신년사] SKT 박정호 사장 “5G •AI 초융합 통해 글로벌 ICT 강자 될 것”
박진희 기자 | 승인 2019.01.02 15:19

[EPNC=박진희 기자]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신년회에서 “5G와 AI를 중심으로 가시적 성과를 창출하는 해로, 과감한 변화와 혁신을 통해 글로벌 ICT 생태계를 선도하는 기업이 되자”고 밝혔다. 박 사장은 “모든 것이 연결되고 융합되는 5G 시대는 글로벌 경쟁 시대로, 세상의 변화 속도와 경쟁 상황은 더욱 거세질 수 밖에 없다. ‘대한민국 ICT 강국’을 지켜내야 하는 엄중한 과제가 놓여있고, 시간이 촉박하다”고 진단했다.

SK텔레콤 박정호 사장

이를 타개하기 위해 “완전히 새로운 방식으로 다른 업의 경쟁자와 겨루기 위해 더욱 ‘강한 SK텔레콤’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 사장은 국내와 글로벌 TOP ICT 기업들과 건설적인 협력을 주문했다. 이를 통해 다 함께 성공할 수 있는 ‘ICT 새판 짜기’를 주도하자고 당부했다. 이를 위해 박 사장은 각 사업부별로 구체적인 실행 방안을 부탁했다.

▲이동통신(MNO) 사업:‘착하고 강한 MNO’ ▲미디어 사업: 5G 시대의 킬러 서비스를 위한 과감한 투자, 국내외 사업자들과 협력. ▲보안 사업: ADT캡스, SK인포섹, IDQ 등 물리•정보보안에서 양자암호통신까지 보안 사업 역량을 결집, 미래 융합보안산업의 신대륙 개척 ▲커머스: AI, VR 등 New ICT 기술과 결합,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 ▲IoT/Data와 AI/Mobility영역:벤처기업의 정신과 회사의 미래를 만든다는 자긍심을 가지고 도전할 것.

박 사장은 SK텔레콤의 모든 ICT 사업이 전 국민의 삶 속에 깊숙이 스며든 서비스인 만큼 전 사업의 근간이 되는 기술/인프라를 더욱 강화하고 엄중한 사회적 책임을 한시도 잊지 말아야 하며, SKT 전 조직은 물론 SK ICT Family사와 역량 결집을 할 수 있는 시스템과 기업문화를 정착시키겠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박 사장은 “이러한 노력은 글로벌 ICT 시장을 선도하기 위한 동력이 될 것이며, 우리 모두의 힘을 모아 질적∙양적 성장을 모두 이뤄나가자”고 거듭 강조했다.

#SKT#SK텔레콤#박정호#SK 박정호#SK텔레콤 박정호#박정호 사장#SK텔레콤 신년사#신년사

박진희 기자  jhpark@techworld.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