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테크놀로지, 생체인증 융합 모바일 OTP 특허 취득
상태바
미래테크놀로지, 생체인증 융합 모바일 OTP 특허 취득
  • 정환용 기자
  • 승인 2018.01.03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안성 강화 모바일 OTP, 금융 보안 새로운 시장 개척

[테크월드=정환용 기자] 미래테크놀로지가 금융 거래에 안전한 모바일 OTP 기술 특허를 취득했다.

그 동안 게임이나 기업 내부 인증용으로 사용되던 모바일 OTP는 편리하지만 보안성 문제로 금융권에서는 도입을 꺼려 왔었다. 미래테크놀로지가 개발한 기술은 OTP 생성에 가장 중요한 정보인 비밀 키를 휴대폰과 서버에 분할 저장해, 모바일 OTP의 가장 취약한 비밀키 유출로 인한 보안 위험을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다. 또한, 지문이나 음성 등 바이오 인증과 결합해 바이오 인증의 문제점을 보완하고,  편리성과 보안성을 한층 강화했다.

미래테크놀로지는 이 기술을 기반으로 시큐어 모바일 OTP 솔루션, 바이오TP 솔루션을 개발 완료했다. 외부 기관의 모의 해킹 테스트 등 여러 기관을 통해 안정성을 인증 받았으며, 키움증권 등 2개 증권사와 2개 시중 은행과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미래테크놀로지 신사업추진부 권순철 이사는 “이번 특허 취득은 당사의 모바일 OTP 경쟁력이 한층 확보됐다는 데 의미가 있다”며, “여러 금융 기관과 계약을 체결하고 일부 증권사는 서비스가 오픈되는 등 사업 활성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상태”라고 밝혔다. 그는 “모바일 OTP 시장은 기존 하드웨어 OTP 시장과 차별화된 시장으로, 회사의 차세대 사업으로 매출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 정부 지원 사업으로 진행 중인 OTP 기반 차량용 보안 플랫폼 개발 사업과 연계해, 자동차, IoT 등 다양한 분야에도 사업 확장을 진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