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C News UPDATED. 2017.11.17 금 17:42

상단여백
HOME 뉴스 부품·센서
대성엘텍, 르노삼성자동차에 자율주행 ADAS 제품 공급 계약
이나리 기자 | 승인 2017.09.14 09:45

[EPNC=이나리 기자] 대성엘텍이 르노삼성자동차에 차선이탈방지시스템(LDWS)과 전방추돌방지시스템(FCWS) 기능이 구현되는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 제품을 공급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대성엘텍은 2018년 초부터 르노삼성자동차의 SUV와 소형차에 순정형 제품으로 ADAS 제품을 공급한다. 이 제품은 대성엘텍의 IVI(In-vehicle Infotainment) 시스템과 연동해 보다 편리한 인터페이스를 제공한다.

또한 차량 차량 스피커를 통한 서라운드 경고음으로 강화된 ADAS 기능을 구현한다. 이 기능은 전방에 설치한 카메라를 통해 차선과 앞 차와의 거리 등을 계산하고 차선을 이탈하거나 차량 간 거리가 일정 수준 이상 가까워지면 운전자에게 위험을 알리는 방식이다.

IVI시스템 LCD화면을 통한 ADAS 기능 구현 (사진제공: 대성엘텍)

한편, 대성엘텍은 지난달 초 국토교통부가 실시하는 차로이탈경고시스템(LDWS) 장착 의무화 사업에 따라 법제화 규격테스트를 통과한 네오다스(NeoDAS)를 양산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 외에도 대성엘텍은 지난해 애플과 구글의 ‘카플레이’, ‘안드로이드 오토’ 인증을 통해 스마트폰의 정보형 서비스나 일정관리, 음성인식 등의 서비스를 자동차에 그대로 옮기는 IVI 제품을 양산 중이며, 월드클래스300 프로그램을 통해 ‘스마트 모듈형 IVI 플랫폼’ 기술개발을 추진하여 커넥티드카와 자율주행차로 대표되는 미래의 자동차 시장에 대응하기 위해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다지고 있다.

IVI시스템 LCD화면을 통한 ADAS 기능 구현 (사진제공: 대성엘텍)

대성엘텍 관계자는 “미래의 자동차 생활에서의 IVI 시스템은 편의를 넘어서 안전성 향상의 필수 요소로 꼽히고 있다.”며 “대성엘텍은 그 동안 IVI 시스템 시장에서 인정받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음성 인식 기술과 사용자 동작 제어 기술 등 신기술 개발에 앞장 서 운전자 안전 및 편의성을 크게 높이겠다.”고 말했다.

#대성엘텍#르노삼성자동차#자율주행#ADAS

이나리 기자  narilee@epnc.co.kr

<저작권자 © EP&C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나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제품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