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데이터시스템, 한국IBM과 보안관제센터 구축 협업
상태바
DGB데이터시스템, 한국IBM과 보안관제센터 구축 협업
  • 이혜진 기자
  • 승인 2020.10.12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이혜진 기자] 한국IBM은 DGB금융그룹의 IT 자회사인 DGB데이터시스템이 IBM 시큐리티 큐레이더(QRadar)를 도입해 사고 대응 속도를 높이고 보안 위협 탐지 능력을 크게 강화했다고 12일 밝혔다.

2016년 이후 보안관제센터(SOC)를 위해 IBM과 협력해온 DGB데이터시스템은 8개 계열사를 위한 보안 모니터링 서비스를 통합하고 고도화했다. 이로써 조직의 취약성과 위험을 찾아내기 위해 위협 탐지 프로그램을 사용하고, 데이터를 분석하고, 결과를 해석하는데 필요한 지식과 기술을 지속적으로 공급받는 한편, 일관성 있는 보안 태세를 갖출 수 있게 됐다.

DGB 보안관제센터는 IBM 큐레이더를 활용, 사이버 보안 위협을 조기에 감지하고 잠재적 사고 위험을 24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는 기능을 DGB금융 그룹에 제공해왔다. 또 여러 위협 정보 업데이트를 기반으로 경고 및 권고, 상세한 추세 분석 및 공격 통계 보고를 제공한다.

IBM 큐레이더와 보안관제센터의 성공적인 운영에 기반해, DGB데이터시스템은 최근 IBM 큐레이더에 맞춤형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제공, DGB금융 그룹이 상위 감독 기관들의 규제 요건들을 충족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관제포털시스템 ‘프리즘’을 자체 개발했다.

김형식 DGB데이터시스템 대표이사는 “2016년부터 IBM 보안 기술과 전문성이 지원되는 보안관제센터를 통해 DGB금융그룹 계열사들이 처한 각종 보안 위협을 빠르게 발견하고 이에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었다”며 “보안관제센터를 성공적으로 운영해온 경험을 바탕으로 오늘날 우리는 다른 기업들에게 자체 솔루션인 프리즘과 IBM 큐레이더를 제공할 수 있도록 IBM과의 관계를 확장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