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불 진화대 건강 지킴이 '입는 로봇·지능형 안전모' 시연
상태바
산불 진화대 건강 지킴이 '입는 로봇·지능형 안전모' 시연
  • 선연수 기자
  • 승인 2020.07.08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산림청이 산불재난 대응 등 산림 내에서 작업 시 착용하는 외골격 슈트 로봇을 공개했다.

어제 7일 세종특별자치시에서 산림청은 ‘산림작업 안전 확보를 위한 산악형 착용 가능(웨어러블) 장비 개발사업’ 중간보고회를 열고 스마트산림재해대응단이 개발하고 있는 기술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산림 맞춤형 입는 로봇을 입고 시연하는 모습

스마트산림재해대응단은 무인기(드론), 사물인터넷(IoT), 착용 가능(웨어러블) 장비 등의 개발을 통해 산불진화 등 재난에 신속하게 대응함으로써 산림과 국민의 생명,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2019년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벤처형 조직 혁신 아이디어 경진 대회에서 선정된 조직으로 그동안 무인기(드론)를 활용한 산불 감시 활동, 산림병해충 예찰·방제 등 산림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는 4차 산업혁명 기술을 개발해왔다.

올해에는 산림과학기술 실용화를 위한 연구개발(R&D) 사업의 일환으로 산불재난 대응 등 산림 내 작업 시 안전 확보와 신속한 상황전파 등을 목표로 산림 맞춤형 ‘입는 로봇(웨어러블 로봇)’과 ‘지능형 안전모(스마트 헬멧)’ 개발에 착수했다. 오는 10월 말 1차 연도 사업이 완료되면 시제품을 납품받아 현장에 활용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입는 로봇은 작업 산불 진화 작업 중인 진화대의 작업 자세와 보행을 보조해주며, 근력 소모를 완화해 작업 피로를 덜어줄 수 있다. 지능형 안전모에는 카메라와 음성통화 기능이 장착돼 산불 상황실과 현장 작업자 간 원활한 소통을 이룸으로써 현장 상황을 신속하게 파악하고 산불 진화자의 안전을 확보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