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열치냉 모기퇴치기·포충기 글루페이퍼 신제품 출시
상태바
이열치냉 모기퇴치기·포충기 글루페이퍼 신제품 출시
  • 조명의 기자
  • 승인 2020.06.30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 할인 프로모션 진행

[테크월드=조명의 기자] 무더위 여름철 불청객 중 하나로 대표적인 것으로 모기가 있다.

국내에서 모기는 5월 무렵부터 물 웅덩이나 하수도 주변에서 유충인 장구벌레가 활동을 시작하며 본격적으로 늘어나게 되는데 낮 기온 30도를 쉽게 넘어서는 여름철에는 오히려 모기들도 무더운 바깥 날씨를 피해 사람의 왕래를 따라서 실내에서 더 많이 찾아볼 수 있게 된다.

실내 모기는 장소를 가리지 않고 활동하기에 가정이나 사무실 그리고 식당 등에서도 발견하게 되는데 서비스 관련 업종에서는 모기의 활동이 고객에게 불편을 줄 수가 있어 더욱 엄격한 해충방재를 필요로하게 된다.

가정용 모기퇴치기는 활용하는 기술이나 재료, 해충을 퇴치하는 방식에 따라서 여러종류로 나누어 살펴볼 수 있는데, 모기향 제품이 모기에게 작용하는 신경독을 발산하는 방식의 살충제 성분을 갖고 있다면 단순히 스트레스를 줘 주변에 가까이 오지 못하게 만드는 기피제 방식 그리고 해충이 좋아하는 불빛이나 냄새를 만들어 유인해 잡아들이는 포충기 방식으로 나누어진다.

서로 다른 기능성을 가진 모기퇴치기는 어떠한 한 종류의 방식이 무조건 효과가 좋은 해결책이 되지 않으며 어느 실내공간에서 사용할지 상황에 맞춰 가장 유리한 방식을 선택해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2020년 신제품으로 선비인 이열치냉 모기퇴치기는 해충 포충 방식으로 해중이 가장 선호하는 332m 파장의 불빛을 내보내 실외나 실내, 낮과 밤에 제약 없이 사용이 가능하도록 설계되었다.

실제 모기를 포집하는 것은 제품 내부에 장착된 글루페이퍼로 표면에 접착성이 강한 성분이 도포되어 있어 모기나 기타 해충의 다리가 붙어도 강하게 잡아줄 수가 있다.

다른 한쪽으로 도포된 모기유도제 성분이 발산하기 때문에 불빛에 이끌려 기기 가까이로 다가온 모기를 더욱 많이 포집할 수 있도록 한다.

네이버 스토어샵 입점 쇼핑몰 ‘이열치냉’은 “2020년 새롭게 출시한 자사 가정용 모기퇴치기는 저전력 제품으로 24시간 내내 사용해도 한 달 전기료 약 1,200원 정도 발생하며, 무소음, 무향무취 제품으로 장시간 사용해도 해충 사체 날림이 발생하지 않는다.”고 말한다.

이열치냉은 여름맞이 런칭기념으로 가정용 모기퇴치기를 30% 할인된 금액으로 판매하는 소비자 사은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으며 구매 고객을 위해 매직후크 2매를 무료로 증정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