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비즈니스용 5G 확고히 강화해야 해"
상태바
화웨이, "비즈니스용 5G 확고히 강화해야 해"
  • 배유미 기자
  • 승인 2020.06.25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배유미 기자] 화웨이가 중국 선전에서 온라인 행사 '5G+, Better World Summit(5G+, 더 나은 세계를 위한 서밋)'을 개최했다. 행사에서 화웨이는 비즈니스용 5G가 확대되려면 표준의 통합과 성공 사례의 공유 등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번 행사에는 이동통신사, 애널리스트, 업계 파트너 등이 참여해 5G 애플리케이션을 혁신하는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들은 5G 애플리케이션 혁신을 통해 산업 효율성과 보안을 강화하고, 항만, 농업, 헬스케어, 철강 등의 산업 가치를 높일 수 있다고 의견을 모았다.

멩보 카이(Cai Mengbo) 화웨이 캐리어비즈니스그룹 최고마케팅책임자(CMO)는 기조연설을 통해 “5G 잠재력을 끌어내고 비즈니스용 5G를 확고히 강화해야 한다”며, "5G 개발은 새로운 단계로 진입했다"며 "80개 이상의 5G 네트워크가 상용화된 가운데, 더 많은 가치 창출을 위해 5G를 어떻게 활용할지에 대한 결정을 짓는 것이 업계의 주된 관심 사항”이라고 말했다.

이어 "현재 비즈니스용 5G는 브랜딩 개념에 가까워 보다 확실한 개선이 필요하다"며 "비즈니스의 선순환 구조를 만들기 위해 기술, 생태계, 표준, 비즈니스 모델 등을 더욱 발전시켜야 한다"고 덧붙였다.

먼저 그는 관련 기술과 제품을 지속해서 혁신해 산업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고, 생태계 확장과 인프라·5G 구축 비용을 절감하기 위한 상업용 5G 기기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통합된 표준 산업이 필요하고, 관련 비즈니스 모델을 계속 발굴해야 한다고도 제언했다.

한편, 이번 행사에는 후 멍키앙 차이나 모바일 그룹 중국 저장성 닝보시 지국장, 토마스 안켄 스위스 연방 경제, 교육·연구부 (EAER) 디지털 프로덕션 책임자, 궈 리홍 후난 발린 샹탄 철강 엔지니어링 장비부 부사장, 디미트리스 매브라키스 ABI 리서치 연구소장, 자오 자이 인터넷 의료 시스템·응용 관련 국가 엔지니어링 연구소장 겸 중국 정저우대 제1부속병원 박사과정 지도교수 등 5G 분야 전문가들이 참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