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 코로나19 관련 특허 정보 실시간 제공한다
상태바
특허청, 코로나19 관련 특허 정보 실시간 제공한다
  • 선연수 기자
  • 승인 2020.03.20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특허청이 지난 19일 코로나19와 관련된 치료제·백신, 진단·검사, 방호·방역 등에 대한 최신 특허 정보를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특허정보 내비게이션’을 개통했다.

 

이를 통해 스마트폰으로 정확한 체온을 측정하는 기술을 비롯해 코로나19 대안 치료제, 마스크를 비롯한 각종 방호장비, 방역 시스템 등에 대한 기술을 각 분야별로 순차 공개할 예정이다. 특허동향 조사결과에는 글로벌 특허동향, 국가별 특허 경쟁력 비교, 글로벌 선도기업과 우리기업의 특허 경쟁력 분석결과 등이 포함돼 있다. 최신 기술에 대한 특허 정보는 특허리스트와 세부 기술정보를 함께 제공해 해당 특허의 전문까지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소멸된 특허나, 외국에만 출원된 특허 등은 자유기술로, 특별한 제약 없이도 바로 사용할 수 있으며, 소멸되지 않은 특허라고 기술이전과 라이선싱 등을 통해 기술 사업화에 활용될 수 있다

특허청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국민들의 불안감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을 틈타 인터넷과 SNS를 중심으로 가짜 정보가 횡행하는 요즘, 더 정확하고 객관적인 기술정보의 제공이 중요하다는 판단에서 이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해당 서비스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국민들의 다양한 제안과 우수 발명 아이디어도 접수받고 있으며, 코로나19로 피해를 입고 있는 기업들을 위해 특허청의 다양한 지원시책을 안내하고 있다. 제안된 우수 아이디어는 특허출원 연계·관련 산업계에 제공하고, 제안자는 정부 포상 후보자로 추천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