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3일부터 전자도서관 서비스 선보여
상태바
부산시, 3일부터 전자도서관 서비스 선보여
  • 배유미 기자
  • 승인 2020.03.02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배유미 기자] 부산시가 3일부터 전자도서관 서비스를 선보인다. 기존 전자도서관과 달리 ▲최대 웹DB ▲이러닝 ▲전자잡지 등의 온라인 콘텐츠를 어디서든 스마트폰을 통해 이용할 수 있어 더욱 주목받고 있다.

전자도서관이 제공하는 온라인 콘텐츠는 42,000점의 시를 시인들의 음성으로 직접 들을 수 있다. 또한 매일 오늘의 시를 제공해 시민 누구나 시인들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더불어 통합회원 가입을 통해 ▲570개의 국내 석학들의 인문강연 ▲2,000편 실시간 공연 ▲215점의 전자잡지 ▲1,000여 개의 정보기술(IT) 강좌 ▲210개의 어학강좌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전자도서관 부산자료 코너는 부산시에서 발행한 백서, 통계 등 행정자료를 비롯한 간행물과 시 수행 연구용역, 부산발전연구원의 용역자료, 향토문화 백과, 부산 사람들의 이야기 등 부산에 관한 모든 공개자료를 열람 또는 내려받기할 수 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부산도서관의 온라인 콘텐츠는 AI시대에 맞는 서비스를 실현하고자 하는 부산시의 과감한 투자”라며 “부산시 시민들은 도서관을 통해 시를 사랑하고 우수 인문강연과 문화예술 공연 감상으로 더욱 품격있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