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스마트투어 플랫폼 '비짓부산' 구축 완료... 3월부터 서비스 시작
상태바
부산시, 스마트투어 플랫폼 '비짓부산' 구축 완료... 3월부터 서비스 시작
  • 배유미 기자
  • 승인 2020.02.12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배유미 기자] 부산시가 ‘부산 스마트관광 플랫폼’ 구축을 완료해 오는 3월부터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를 통해 부산을 찾는 국내외 관광객들은 최신 여행 트렌드에 맞는 온라인 관광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을 예정이다.

부산 스마트관광 플랫폼은 부산시와 부산관광공사로 분리되어 있던 관광정보 제공을 일원화해 효과를 극대화하고, 620개 이상의 여행 콘텐츠를 수요자 중심으로 재편했으며, 한·영·중(간/번)·일의 5개 국어로 동일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비짓부산 메인홈페이지. (자료제공=부산시)

해당 사업은 2019년 7월에 부산관광공사와 TF팀을 구성하고,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단 의견을 수렴했다. 또한, 실제 여행객들로 구성된 ‘여행패턴 관찰 조사단’을 모집해 다양한 의견을 반영했다.

도메인은 비짓부산(visitbusan.net)이며, 해당 플랫폼에서는 정보성 콘텐츠뿐만 아니라 관광객의 시선에서 바라본 블로그형 관광기사와 리뷰·평가·추천 등 여행자의 경험을 공유할 수 있다. 또한, 1박 2일, 2박 3일 등 여행기간이나 가족여행, 도보여행 등 키워드에 따른 추천코스도 제공받을 수 있다.

또한, 정보통신기술(ICT)을 이용한 위치기반 서비스로 여행자 주변의 관광명소, 음식점, 숙박, 쇼핑장소 등을 안내받을 수 있고, 축제·공연·전시 등 다양한 문화행사를 월별 다이어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이 가진 매력을 더욱 생생히 체감할 수 있도록 재미와 공감, 스토리가 있는 콘텐츠를 제공하게 되며, 부산을 찾는 국내외 관광객들과 소통의 접점을 넓혀 국제관광도시 부산을 전 세계인에게 알리는 온라인 대표 플랫폼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비짓부산은 부산관광공사에서 운영해 나갈 계획이며, 2월 한 달간 시범운영을 거쳐 3월 중 오픈할 계획이다. 또한, 오픈 이벤트를 진행해 시민들의 참여와 인지도를 높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