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고궁박물관에서 VR·AR로 문화유산 체험하세요'
상태바
'국립고궁박물관에서 VR·AR로 문화유산 체험하세요'
  • 선연수 기자
  • 승인 2020.02.04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문화재청이 오늘 4일부터 국립고궁박물관(1층)에서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로 실감형 콘텐츠로 문화재를 체험할 수 있는 ‘디지털문화유산 나눔방(이하 나눔방)’을 선보인다.

 

나눔방은 문화유산을 3차원 입체로 체험할 수 있는 ‘인터랙티브 미디어 월(Interactive media wall)’, 창덕궁을 디지털 기술로 담은 ‘다면 미디어아트 영상체험’, 유네스코 세계유산을 주제로 만든 ‘VR, AR 체험’, 총 세 구역으로 꾸며졌다.

인터랙티브 미디어 월은 벽면에 창경궁, 한국의 사찰, 소쇄원, 하회탈, 프랙탈 아트 등 5편의 디지털 영상을 상영한다. 3D 영상으로 문화유산들을 체험할 수 있으며, 비치된 디지털 기기를 통해 문화유산에 대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다면 미디어아트 영상체험은 창덕궁의 과거, 현재, 미래를 디지털 기술로 표현해냈으며, VR·AR 체험은 특수제작 기술을 통해 가상과 현실을 넘나드는 체험공간으로 구성됐다.

문화재청은 나눔방 개관을 기념해, 4월말까지 평일 점심시간에 음료 할인을 제공하며, 관람객과 주변 직장인들이 점심시간에 알찬 휴식을 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향후 관련 기능을 확대하고, 4차산업 관련 정보기술 발전 속도에 맞춰 문화유산 기술도 계속 높여갈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