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더 작고 더 오래가는 2020년형 LG 그램 17 예약 시작
상태바
LG전자, 더 작고 더 오래가는 2020년형 LG 그램 17 예약 시작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12.06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LG전자가 노트북 시장에서 성능과 휴대성을 더욱 높인 2020년형 ‘LG 그램 17’로 시장 공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작년 말 LG전자는 LG 그램 17을 공개했으며, ‘LG 그램’ 시리즈의 국내 매출 중 25%를 차지할 정도로 시장에서 강세를 보였다. 오늘 6일부터 예약판매를 시작하는 2020년형 LG 그램 17(모델명 17Z90N)은 초고해상도 WQXGA(2560×1600)를 구현한 43.1cm(17형) 대화면 IPS 패널을 탑재했다. 또한, 인텔 10세대 프로세서(아이스레이크)를 장착해, 그래픽 성능을 기존 대비 약 2배 높여 4K 영상, 사진, 게임 등의 사용자 경험을 개선한다.

화면부와 조작부를 연결해주는 힌지(접힘) 부위 노출을 최소화해, 2019년형 제품 대비 세로 길이가 3mm 줄었다. 배터리 용량은 기존 72와트시(Wh)에서 80와트시로 키우면서도, 무게는 1350g으로 휴대성이 우수하다.

이외에도 키보드의 우측 숫자키 배열을 일반 키보드와 동일한 4열로 바꿔 엑셀 업무 등에 유용하며, 사용자는 확장 슬롯을 이용해 저장장치(SSD)와 메모리(RAM)를 업그레이드할 수 있다. LG 그램 17은 미국 국방성 신뢰성 테스트(MIL-STD, Military Standard)의 7개 항목(충격, 먼지, 고온, 저온, 진동, 염무, 저압)을 통과해 강한 내구성을 보장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