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일링스, ADAS와 자율주행용 적응형 디바이스 출시
상태바
자일링스, ADAS와 자율주행용 적응형 디바이스 출시
  • 김경한 기자
  • 승인 2019.11.14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지 센서에서 도메인 컨트롤러까지 제품 라인 확장

[테크월드=김경한 기자] 자일링스(Xilinx)는 자동차 등급 인증을 획득한 16nm 기반의 디바이스인 징크 울트라스케일+(Zynq UltraScale+) MPSoC 7EV와 11EG를 출시했다. 

자일링스 오토모티브(Xilinx Automotive: XA) 제품 라인을 확장했다. 이 두 종의 디바이스는 최고의 프로그래머블 용량과 성능, I/O 기능을 제공함으로써 고속 DAPD(Data Aggregation, Pre-processing, Distribution)는 물론, L2+에서 L4 레벨의 ADAS(Advanced Driver-Assistance System)와 자율주행 애플리케이션의 컴퓨팅을 가속화할 수 있다. 자일링스는 새로운 디바이스를 추가함으로써 에지 센서를 위한 소형 디바이스에서 중앙 집중식 도메인 컨트롤러를 위한 새로운 고성능 디바이스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제품 라인을 구축하게 됐다. 

새로운 XA 징크 울트라스케일+ MPSoC 7EV와 11EG 디바이스는 고객의 요구를 기반으로 개발됐다. 이 디바이스들은 65만 개 이상의 프로그래머블 로직 셀과 약 3000개의 DSP 슬라이스를 제공하며, 이는 이전의 최신 디바이스 대비 2.5배 증가한 규모다. 

XA 7EV 디바이스는 h.264/h.265 인코딩과 디코딩을 위한 비디오 코덱을 포함하고 있으며, XA 11EG 디바이스는 32개의 12.5Gb/s 트랜시버와 4개의 PCIe Gen3x16 블록을 제공한다. 자일링스 오토모티브 포트폴리오에 고성능 디바이스가 추가됨에 따라 자동차 제조업체, 로보택시 개발자, 업계 선도 공급업체들은 전력 요건에 부합하는 DAPD와 컴퓨팅 가속을 수행해 자율주행 차량을 위한 확장 가능한 생산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

XA 징크 울트라스케일 MPSoC 포트폴리오는 AEC-Q100 테스트 사양에 따라 인증을 획득했으며, 자일링스 프로그래머블 로직을 비롯해 저전력 도메인에서 ASIL-C 레벨로 인증된 풍부한 기능의 64bit 쿼드-코어 Arm Cortex-A53과 듀얼-코어 Arm Cortex-R5 기반 프로세싱 시스템을 통합하고 있다. 새로운 디바이스는 이러한 기능과 함께 높은 데이터 처리량을 제공함으로써 자율주행 차량의 실현을 더욱 가속화할 수 있다. 자일링스는 지금까지 글로벌 선도 공급업체, OEM, 스타트업을 비롯한 200개 이상의 자동차 회사에 ADAS 시스템과 자율주행 생산 차량을 위한 6700만 개 이상의 자동차 등급 솔루션을 공급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