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WCA 2019서 ‘5G 리더십상’ 2개 부문 수상
상태바
KT, WCA 2019서 ‘5G 리더십상’ 2개 부문 수상
  • 김경한 기자
  • 승인 2019.11.01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G 생태계 확장하며 4차 산업혁명에 주도적 역할 수행

[테크월드=김경한 기자] KT가 최근 국제 네트워크 기술 관련 글로벌 시상식에서 ‘5G 리더십상’을 수상하며, 5G 기술력의 우수성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 

KT가 30일(현지시각) 영국 런던에서 열린 ‘월드 커뮤니케이션 어워즈(World Communication Award 2019, 이하 WCA 2019)’에서 ‘5G 리더십 상’과 ‘최고 네트워크 보안 혁신상’ 2개 부문에서 수상했다고 밝혔다.

올해 21회째인 ‘WCA 2019’는 글로벌 ICT 리서치 기관인 토털텔레콤 주관으로 35개국 550개 업체가 참여해 네트워크 기술 등 25개 부문의 통신기업을 선정하는 글로벌 시상식이다. KT는 2018년 이후 2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KT가 수상한 ‘5G 리더십상(5G Leadership Award)’은 올 한해 5G 시장을 선도하며 5G가 가져온 변화를 주도적으로 이끈 기업을 선정해 수여하는 상이다. 특히 KT는 ‘5G 리더십‘ 부문에서 2년 연속 수상하며, KT의 5G 기술력이 최정상 수준임을 다시 한번 전 세계에 알렸다.

KT는 지난 4월 세계최초로 5G를 상용화하고, 완벽한 5G 서비스를 위해 전국 주요 8개 도시에 CUPS(Control & User Plane Separation) 기술이 적용된 ‘5G 에지 커뮤니케이션 센터(Edge Communication Center)’를 구축했다. 또한 5G를 활용한 스마트팩토리, 자율주행 등 수준 높은 5G 기술력으로 5G 생태계를 확장하며 4차 산업혁명에 주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KT 네트워크연구기술지원단장 이수길 상무는 “이번 수상은 KT의 네트워크 기술력이 세계 최고 수준임을 다시 한 번 입증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기술 개발과 품질 확보 노력으로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