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크데이, 아태·일본 지역 사장으로 데이비드 웹스터 선임
상태바
워크데이, 아태·일본 지역 사장으로 데이비드 웹스터 선임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10.15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워크데이가 오늘 15일 아시아 태평양 일본 지역 사장으로 데이비드 웹스터(David Webster)를 임명했다. 데이비드 웹스터 신임 아태·일본 지역 사장은 시드니를 기반으로 아태·일본 지역 전반에 걸친 워크데이의 비즈니스를 총괄할 예정이다.

 

 

워크데이에 합류하기 전 데이비드 웹스터 사장은 델 EMC(Dell EMC)에서 14년간 EMC의 성장을 주도해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했다. 그 전에는 피플소프트(PeopleSoft)의 호주·뉴질랜드 담당 부사장과 지사장을 역임했으며 호주정보산업협회 전국이사회 이사로도 활동했다.

데이비드 웹스터 신임 사장은 “워크데이의 새로운 성장을 리드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아태·일본 지역의 많은 기업들이 워크데이의 기술을 통해 경쟁력을 제고하고 있다. 기업들이 미래에 대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한편, 워크데이의 비즈니스를 한 단계 더 성장시킬 것”이라고 취임 일성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