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아랩, 제품 불량 검출용 머신 비전 '수아킷 2.3 버전' 출시
상태바
수아랩, 제품 불량 검출용 머신 비전 '수아킷 2.3 버전' 출시
  • 이건한 기자
  • 승인 2019.09.02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벨 노이즈 검출, 원 클래스 러닝 등 편의기능 추가

[테크월드=이건한 기자] 딥러닝 머신 비전 소프트웨어 수아킷(Suakit)을 개발하는 수아랩이 수아킷 2.3 버전을 새롭게 출시했다.

수아킷은 딥러닝 기반의 머신 비전 불량 검사 소프트웨어다. 비정형, 불규칙한 불량을 딥러닝 기술로 검출한다. 디스플레이, 반도체, 태양광 등 전기·전자 산업군뿐 아니라 자동차와 식품 산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제조 산업에서 제품 검사 용도로 사용될 수 있다.

수아킷
수아킷

수아랩은 지난 2017년 6월 ‘수아킷 1.0 버전’을 첫 출시한 이래 이미지 비교(Image Comparison)나 비쥬얼 디버거(Visual Debugger·불량 판정한 이미지에서 판정근거가 되는 영역을 보여주는 기능)와 같이 ‘실제 제조업 비전검사 현장에서 발생하는 여러 가지 변수와 어려움을 해결하는 기능’에 초점을 맞춰 제품을 업데이트해왔다.

수아킷 2.3 버전은 크게 3가지 측면에서 기능이 업그레이드되거나 추가됐다. ▲라벨 노이즈 검출(Label Noise Detection) 기능 추가 ▲원 클래스 러닝(One Class Learning) 기능 개편 ▲사용자 편의 기능 증대 등이다.

라벨 노이즈 검출 기능은 제공받은 데이터로 학습을 하면서 어떤 유형의 이미지가 명확히 구별되지 않는지, 딥러닝 망의 성능을 개선하기 위해 어떤 유형의 데이터가 추가적으로 필요한지 알려준다. 이 기능을 통해 라벨링 리뷰 작업에 드는 시간을 절약하고 검출력을 향상할 수 있다.

원 클래스 러닝은 제품 불량 검출을 위한 불량 이미지 수집이 어려운 경우 정상 이미지 만으로 학습을 진행해 정상과 비정상을 구분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이다. 또 5개의 프로젝트를 동시에 진행하는 멀티 프로젝트 기능과 GPU 리소스를 자동으로 관리해주는 태스크 매니저, 불량 검출 분류를 세분화해 보여주는 이미지 태그 기능 등을 추가해 사용 편의성을 확보했다.

한편, 수아랩은 오는 9월 18일부터 20일까지 부산에서 열리는 ‘2019 부산 국제 스마트팩토리 컨퍼런스&엑스포’에 참가해 ‘수아랩 2.3 버전’의 시연회를 진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