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ÜV SÜD-전자부품연구원, ‘스마트 제조 국제 동향∙인증 세미나’ 성황리 개최
상태바
TÜV SÜD-전자부품연구원, ‘스마트 제조 국제 동향∙인증 세미나’ 성황리 개최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07.26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지난 23일 TÜV SÜD와 전자부품연구원(KETI)이 공동으로 주최한 ‘스마트 제조 국제 동향∙인증 세미나’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TÜV SÜD 글로벌 기계∙에너지 제품 비즈니스 총괄 데트리브 리히터 박사와 TÜV SÜD 전문가를 비롯해 KETI 스마트 제조연구센터장 송병훈 박사, 슈나이더 일렉트릭 동북아시아 총괄대표 디에고 아레세스 등 스마트 팩토리∙솔루션 전문가들이 연사로 참여해 글로벌 스마트 제조 기술, 규제 동향, 스마트 제조 안전과 보안을 위한 시험∙인증, OPC UA, TSN 등을 소개했다. 행사는 ‘스마트 제조로의 변환 - 무엇이 필요한가?’를 주제로 패널 토론을 가진 뒤 마무리됐다.

TÜV SÜD 코리아 대표이사 볼프강 호크(Wolfgang Hock) 사장은 “인더스트리 4.0,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디지털 트윈 등이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지금, 스마트 제조 기술은 안전 규정 발전 속도보다 빠르게 개발되고 있다. 인더스트리 4.0이 태동한 독일, 세계 최초 5G 상용국가인 한국을 대표하는 TÜV SÜD와 전자부품연구원의 공동 연구 성과가 국내 스마트 제조 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