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글로벌 이노베이션 콘테스트’ 개최
상태바
LG화학, ‘글로벌 이노베이션 콘테스트’ 개최
  • 김경한 기자
  • 승인 2019.07.23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지·첨단소재 등 4개 분야서 연간 최대 15만 불 지원

[테크월드=김경한 기자] LG화학은 7월 23일 국내외 유수의 대학과 연구기관을 대상으로 ‘제 2회 글로벌 이노베이션 콘테스트(Global Innovation Contest, GIC)’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글로벌 이노베이션 콘테스트는 우수한 혁신 기술을 발굴하기 위해 LG화학이 전 세계를 대상으로 진행하는 기술 공모전이다.

LG화학은 7월 23일부터 9월 30일까지 석유화학, 전지, 첨단소재, 바이오 등 총 4개의 사업 분야에서 혁신 기술 아이디어를 접수 받는다.

차세대 혁신 기술 개발과 산학협력 연구 성과 창출에 관심이 있는 국내외 석학 및 연구진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공모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기술제안서를 제출하면 된다.

LG화학은 내부 전문가와 선정위원회를 구성해 각 사업본부의 중장기 전략과 실질적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는 연구 과제를 선정하는 데 초점을 둘 계획이다. 해당 기술의 혁신성과 상용화 가능성 등을 고려한 제안서 평가를 통해 최종 과제를 선정할 예정이다.

최종 선정된 과제는 12월 중으로 지원자에게 개별 통보된다. 최종 과제로 선정된 대학 및 연구기관에는 연구기간 내 연간 최대 15만 불의 연구 개발비를 지원한다. 효과적인 과제 진행을 위한 기술 교류와 연구원 파견 등의 기회도 제공한다.

LG화학 노기수 사장(CTO)은 “글로벌 이노베이션 콘테스트는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해 기업과 학계가 협력해 연구 개발 단계의 혁신 기술을 상용화 기술로 발전시켜 나아가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미래 유망기술을 선제적으로 확보하기 위한 외부와의 협업을 지속 추진하고, 향후 혁신 기술을 보유한 유망 스타트업에 대한 투자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화학은 지난해 학계 및 연구기관을 대상으로 ‘제 1회 글로벌 이노베이션 콘테스트’를 개최해 차세대 전지와 에너지 기반 신기술 등 총 17개의 혁신 과제를 선정하고 연구 과제 비용과 기술 교류 등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올해 R&D에 사상 최대 규모인 1조 3000억 원을 투자하고 R&D 인력도 5500명 규모에서 연말까지 6200여명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