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한국 대표에 오병준 선임
상태바
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한국 대표에 오병준 선임
  • 이건한 기자
  • 승인 2019.07.15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이건한 기자] 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이하 지멘스 인더스트리)가 신임 한국 지사 대표로 오병준 대표이사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오병준 신임 대표이사는 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 코리아의 영업과 영업 지원, 서비스 총괄직을 수행하게 된다.

오병준 대표이사(사진=지멘스 제공)
오병준 대표이사(사진=지멘스 제공)

오병준 대표는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업계에서 약 30년의 경력을 지닌 베테랑이다. 여러 글로벌 IT의 한국 지사를 거치며 비즈니스와 기술 부문의 전문성을 구축해왔다. 

지멘스 인더스트리 신임 대표로 선임되기 전에는 SAS 코리아의 대표를 지냈으며, 오라클 코리아, 테라데이터 코리아, IBM 코리아의 임원으로 재직한 바 있다. 특히 엔지니어링, 영업, 채널 관리, 마케팅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성을 보유한 기업인이다.

오병준 신임 대표이사는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 분야를 선도하는 기업을 이끌게 된 기회를 얻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지멘스 직원들과 협력해 고객들에게 더 많은 가치와 큰 성공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병준 신임 대표이사는 연세대학교에서 경영학 학사를, 숭실대학교에서 정보공학 석사를 취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