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일렉트릭-현대일렉트릭, 에너지솔루션 사업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슈나이더일렉트릭-현대일렉트릭, 에너지솔루션 사업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07.08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슈나이더일렉트릭이 현대일렉트릭과 서울 마포에 위치한 슈나이더일렉트릭 한국지사에서 에너지 솔루션 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의 김경록 대표와 김진선 본부장, 현대일렉트릭의 조용운 본부장과 허원범 이사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에너지 서비스 사업과 공장·빌딩 에너지관리시스템(FEMS, BEMS) 등 에너지 솔루션 시장 확대를 위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현대일렉트릭은 시장 개발과 솔루션 공급을, 슈나이더일렉트릭은 에너지 솔루션 사업에 필요한 기자재 공급과 기술 등을 지원한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은 ‘에코스트럭처 파워, 빌딩 2.0’ 솔루션을 통해 이벤트 분석 기능, 모든 장치와 통합 정보를 아우르는 데이터 분석 기능으로 전력 시스템 운영 신뢰도를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일렉트릭 조용운 본부장은 “이번 사업 협력을 통해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우수한 제품과 함께 대규모 에너지 솔루션 사업 경험에서 쌓아 온 현대일렉트릭의 EPC 역량을 기반으로, 에너지 솔루션 영역에서의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의 김경록 대표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은 포괄적인 IoT 제품과 디지털 전력 관리 아키텍처인 에코스트럭처 파워, 빌딩 시스템을 제공함으로써, 현대일렉트릭의 에너지 솔루션의 성능을 보완, 강화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