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 일렉트릭, 더존비즈온 데이터센터에 ‘에너지 절감 솔루션’ 협력
상태바
슈나이더 일렉트릭, 더존비즈온 데이터센터에 ‘에너지 절감 솔루션’ 협력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07.02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슈나이더일렉트릭이 더존비즈온(DOUZONE)의 데이터센터 ‘더존비즈온 IDC(Internet Data Center)’에 데이터센터 인프라 솔루션을 구축했다.

 

 

강원 춘천에 위치한 더존비즈온 IDC는 2011년 3300㎡(약 1000평) 규모로 설립됐다. 이는 2만 5000기업 고객의 데이터를 관리하며,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는 클라우드 서비스, 빅데이터 처리 기술, 공인전자문서보관, 스캔센터 등 IT 인프라가 구축된 상태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은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데이터 센터의 에너지 효율성을 높이고, 제반 시설 등의 자산 운영을 최적화하기 위해 더존비즈온과 협력하게 됐다.

더존비즈온 IDC에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의 무정전 전원공급장치 ‘갤럭시 VX 500kVA’ 가 설치됐다. 이는 우수한 에너지 효율성을 갖추며, 장애 발생시 즉각 대응할 수 있는 모듈형 설계에 기반한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의 공냉식 냉동기 ‘BREF 4812’도 함께 설치됐다. 서버가 작동하면서 발생하는 열을 식히기 위해서는 대량의 전력을 사용하게 되는데, BREF 4812는 환절기와 동절기시 외기를 이용해 요구하는 냉수 온도를 제공할 수 있는 프리쿨링 기능이 포함된 에너지 절감형 냉동기다. 모든 부하 조건에서 냉매 흐름을 최적화하고 냉동기의 운영과 상태 등을 원격으로 관리할 수 있다.

또한, 슈나이더일렉트릭의 데이터센터 인프라관리(DCIM) 솔루션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 (EcoStruxure ITExpert)를 통해 가동 중단 시간을 최소화하고, 국내 슈나이더일렉트릭 설비 전문가의 24시간 내내 지원되는 신속한 서비스로 실시간으로 문제를 점검하고 해결할 수 있게 됐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