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독자적 AI칩 개발로 인식·보안 성능 높인다
상태바
LG전자, 독자적 AI칩 개발로 인식·보안 성능 높인다
  • 선연수 기자
  • 승인 2019.05.16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선연수 기자] LG전자가 로봇청소기, 세탁기, 냉장고, 에어컨 등 다양한 제품에 적용할 수 있는 ‘AI칩(Artificial Intelligence Chip)’을 개발했다. 본 칩은 인간의 뇌 신경망을 모방한 인공지능 프로세서 ‘LG뉴럴엔진’을 내장해 딥러닝 알고리즘의 처리성능을 획기적으로 개선한 제품이다.

 

 

AI칩은 ▲공간, 위치, 사물, 사용자 등을 인식·구분하는 ‘영상지능’ ▲사용자의 목소리, 소음의 특징을 인식하는 ‘음성지능’ ▲물리·화학적 변화를 감지해 제품 기능을 강화하는 ‘제품지능’ 등을 통합적으로 구현한다. 또한, 사용자의 감정과 행동에 대한 인식을 고도화해 상황을 판단함으로써 맞춤형 인공지능 서비스를 제공한다.

AI칩을 적용한 제품은 스스로 학습하고 추론할 수 있는 ‘온디바이스(On-Device) 인공지능’을 구현해, 네트워크가 연결되지 않은 상황에서도 인공지능 기능을 수행하며, 제품 내 개인정보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한다. 보안이 필요하지 않은 작업은 일반 구역에서 실행하고 보안이 필요한 작업은 하드웨어로 구현된 독립된 보안 구역에서 실행해 중요 정보를 보호한다.

이 밖에도 광각렌즈의 왜곡을 보정하고 어두운 곳에서도 밝고 선명한 영상을 얻을 수 있는 ‘이미지 프로세싱’, 빠르고 정밀한 ‘3차원 공간인식·지도생성(SLAM, Simultaneous Localization And Mapping)’을 위한 ‘공간인식 엔진’ 등 인식성능을 높이는 다양한 기능을 탑재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