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인포콤 2019에서 최신 디스플레이·솔루션 전시
상태바
삼성전자, 인포콤 2019에서 최신 디스플레이·솔루션 전시
  • 이건한 기자
  • 승인 2019.05.15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크월드=이건한 기자] 삼성전자가 15일부터 17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디스플레이 전문 전시회 '동남아 인포콤 2019(InfoComm SouthEast Asia 2019)’에 참가해 ‘더 월 프로페셔널(The Wall Professional)’을 비롯한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사진=인포콤

아래는 이번 전시회에서 삼성전자가 전시하는 제품 목록이다.

2019년형 ‘더 월 프로페셔널’은 마이크로 LED 기술을 적용해 초고화질을 구현한 스크린으로 베젤이 없고 슬림한 두께의 ‘인피니티 디자인’을 적용해 사용자의 목적에 따라 사이즈 조절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QLED 8K 사이니지’는 퀀텀닷 기술과 8K 고해상도를 접목해 최고의 화질을 구현하고 인공지능 화질 엔진 ‘퀀텀 프로세서 8K’를 탑재해 입력된 영상의 화질에 상관없이 8K 수준의 고화질로 자동 변환해 준다. 

고성능 SoC(System-on-Chip) 기능이 탑재된 슬림 베젤 비디오월 솔루션 ‘VMR-U 시리즈’도 선보인다.  이 제품은 고객이 비디오월 콘텐츠 구동을 위한 별도의 미디어 플레이어를 추가로 구비하지 않아도 돼 설치가 간편하고 비용도 절감된다. 

'양면형 세미 아웃도어 디스플레이'는 태양광이 직접 내리쬐는 창문 방향으로는 3000니트(nit) 밝기의 고휘도 패널이, 매장 안쪽은 1000니트 밝기의 패널이 양면으로 접합된 혁신 제품이다. 

한편 인포콤을 주최하는 국제시청각협회(AVIXA)는 올해부터 본 전시회와 별개로 동남아·인도·중국(베이징, 청두) 등 4개 지역에서 지역별 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이며 '동남아 인포콤'이 그 첫 번째 행사라고 밝혔다.

동남아 시장 활성화를 위해 개최된 ‘동남아 인포콤’에는 167개 기업, 1만여명의 업계 관계자들이 모여 최신 기술을 선보이고 사업 기회를 모색한다.